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오파스넷, KVM내장 망분리 MiniPC 조달시장 판매 원활

  • 정희영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19 10: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오파스넷 (5,170원 상승140 -2.6%)는 KVM내장 망분리 MiniPC의 조달시장 판매가 원활히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연말까지 약 250여대 이상을 추가해 올해 총 650여대를 공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회사는 2019년부터 약 1년간의 준비기간을 거쳐 올 2월 조달청 나라장터와 계약했으며, 우체국물류지원단에 300여대 공급을 비롯해 한국고용정보원,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국립환경과학원, 중랑구청 등에 100여대의 제품을 공급하기 시작했다.

오파스넷 MiniPC는 KVM내장 망분리 제품과 일반 업무용 모두 공급 가능하며 공공/금융기관의 지속적인 해킹 및 침해사고 증가에 대한 근본 방지대책으로 망분리 확산이라는 대외적인 환경 속에서 안전한 정보통신 환경을 제공하고 공간 활용 및 효율적인 업무에 최적화돼 물리적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또 에너지 이용 효율화 기술을 활용하여 녹색인증 특허출원을 진행 중이며 2021년초 특허출원 및 그에 따른 녹색인증을 획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회사 측은 "내년에는 대형 공공기관 등에서 물리적 망분리용 미니PC 대개체 사업이 예정되어 조달시장에서 5,000여대 이상의 판매가 기대되며, 데스크톱컴퓨터에 대해 지속적으로 강화된 보안이 요구되기에 정부기관뿐 아니라 일반 기업에서도 망분리 및 일반 업무용 MiniPC의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정희영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K원전 '부활의 열쇠' 되나…스마트원전 SMR에 거는 기대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