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신세계백화점에 '크리스마스 마을' 생긴다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2 06: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SNS 인증샷 즐기는 젊은 고객 방문 늘어…신세계 2030 매출 6.9% 증가

광주신세계 화이트 빌리지/사진제공=신세계백화점
광주신세계 화이트 빌리지/사진제공=신세계백화점
신세계 (230,500원 상승3000 -1.3%)는 오는 27일 강남점을 시작으로 경기점, 타임스퀘어점, 대구신세계, 광주신세계의 옥상 공간을 다채로운 콘텐츠로 꾸민다고 22일 밝혔다.

신세계 강남점은 1월까지 이라는 테마로 11층 S가든을 동화 속 크리스마스 세상으로 바꾼다. 정원 곳곳에 대형 트리와 미러볼, 별 조명을 연출했다.

신세계 경기점과 광주신세계는 10층 옥상정원과 1층 문화광장을 12월까지 '산타빌리지', '화이트 빌리지'로 꾸몄다.

산타빌리지에서는 산타가 살고 있는 집 모형물을 설치해 어린이 고객들을 맞이한다. 아기자기한 크리스마스 소품도 함께 판매하며 백화점을 찾는 사람들의 동심을 자극할 예정이다. 화이트 빌리지는 자작나무로 만든 크리스마스 트리, 눈덮힌 오두막, 하얀 털의 북금곰등 겨울 속 환상의 세계로 꾸민다.

신세계는 백화점 속 숨은 명소를 신세계 앱을 통해 고객들에게 소개하며 ‘인증샷’을 남기기 좋아하는 2030 고객들의 취향을 저격하고 있다.

2030고객 방문은 매출 신장으로도 이어지고 있다. 올 1월부터 10월까지 신세계백화점 2030고객 매출액은 지난해보다 6.9% 늘었다. 같은기간 40대 이상 고객들이 0.3% 신장한 것에 비해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신세계백화점 영업본부장 유신열 부사장은 “일상에 지친 고객들에게 백화점 옥상이 도심 속 명소로 꼽히고 있다“며 “이색적인 콘텐츠를 선보이는 한편 안전한 쇼핑 환경 조성에도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