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안전보건공단-을지대, VR기술로 예비산업인력 보호한다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3 10:3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박두용 안전보건공단 이사장(오른쪽)이 23일 홍성희 을지대학교 총장과 가상현실(VR)교육 확산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안전보건공단
박두용 안전보건공단 이사장(오른쪽)이 23일 홍성희 을지대학교 총장과 가상현실(VR)교육 확산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안전보건공단
안전보건공단은 23일 을지대학교와 예비산업인력의 산업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보건 가상현실(VR) 교육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취업 전 대학교에서 실험·실습을 하고, 취업 후 산업현장에서 일할 예비산업인력을 보호하기 위해 마련됐다. 산업재해 통계에 따르면, 최근 3년 전체 재해자 중 6개월 미만 신규입사자가 약 53% 차지했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VR 기술을 이용한 안전보건 교육자료를 공동 개발한다. VR 기술을 이용해 가상현실에서 위험 상황을 간접체험하고, 안전작업 방법을 배우도록 제작해 교육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사고 예방부터 재발방지대책까지 단계별 안전수칙 등을 교육자료로 개발할 방침이다.

자료는 안전보건 VR 전용관(360vr.kosha.or.kr)에 공개되며, 학교 및 사업장에서 안전교육 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공단은 현재까지 약 550종의 안전보건 VR 교육자료를 개발했으며,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VR 전용관에 공개하고 있다.

박두용 공단 이사장은 "양질의 VR 교육 자료가 널리 활용돼 산업재해 예방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