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M버스, 좌석 넓어지고 무료 와이파이 등 제공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2 11: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4일부터 준공영제 시행, 남양주·안양·김포 노선부터… 서비스 향상

사진= 국토부
사진= 국토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가 광역급행버스(M버스) 준공영제 시범사업 3개 노선이 오는 24일부터 순차적으로 준공영제로 전환 운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남양주 월산지구에서 잠실광역환승센터를 운행하는 M2341 노선이 평일 기준 하루 38회 운행을 시작한다.

안양 동안경찰서에서 잠실역으로 운행하는 M5333 노선이 오는 26일부터 평일 기준 하루 43회 운행을 시작할 예정이다.

다음 달 1일에는 김포 양곡터미널에서 강남역을 운행하는 M6427 노선이 평일 기준 하루 40회로 운행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광역급행버스 준공영제 시범사업 노선은 이용객들에게 보다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여러 가지 편의시설이 장착된 신규 차량으로 운행할 계획이다.

남양주 노선은 24일, 안양 및 김포 노선은 차량 출고 일정을 고려해 12월과 내년 1월에 각각 신규 차량을 투입한다.

기존 노선 운행 차량에 비해 앞뒤 좌석 간 간격이 최대 54㎜(800→854㎜) 넓어지고, 일부 차량은 옆 좌석과 간격 조정 기능도 장착한다.

차내 공기 질 개선을 위하여 차량에 스마트 환기 시스템 기능을 탑재하고, 공기청정필터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무료 와이파이 제공 및 승객석 USB 충전포트 설치로 이용객들의 가계통신비 부담을 완화하고, 전자기기 사용 편의성도 제고할 계획이다.

이용현황은 주기적으로 모니터링해 선제적인 증차·증회운행도 실시한다. 이를 통해 만차로 인한 탑승 실패, 중간 정류소의 장시간 대기, 앞쪽 정류소로 이동 등 이용 불편이 대폭 감소할 것으로 기대된다.

다음 달에는 국가사무로 전환이 완료된 일반 광역버스 노선도 준공영제 시범사업에 착수기 위해 사업자 모집 공고를 실시함으로써 광역버스 공공성을 강화할 예정이다.

일반 광역버스 업무는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령에 따라 면허권이 지방자치단체에 위임돼 국가사무로 전환을 위해 법령을 개정하고 있으며 다음 달 완료 예정이다.

지종철 대광위 광역교통정책국장은 “광역버스 준공영제가 성공적으로 안착될 수 있도록 준공영제 노선의 안전 및 서비스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준공영제 시행 노선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보다 많은 국민들이 품질 좋은 대중교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