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페페 퇴장' 아스날, '골대 강타 3회' 리즈 원정서 0-0 무승부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3 03:2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페페 퇴장' 아스날, '골대 강타 3회' 리즈 원정서 0-0 무승부

'페페 퇴장' 아스날, '골대 강타 3회' 리즈 원정서 0-0 무승부


[OSEN=이승우 기자] 아스날과 리즈 유나이티드가 각각 퇴장 악재와 골대 불운으로 승리를 챙기지 못했다. 


아스날과 리즈 유나이티드는 23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리즈의 앨런드 로드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아스날은 페페의 다이렉트 퇴장, 리즈는 골대 불운 탓에 승리를 챙기지 못했다.


아스날은 이날 무승부로 4승 1무 4패, 승점 13을 기록해 리그 11위로 순위가 소폭 상승했다. 리즈 역시 승점 11을 기록해 14위로 한 단계 올라섰다.


리즈는 4-1-4-1로 나섰다. 뱀포드가 최전방, 해리슨, 댈러스, 클리츠, 하피냐가 중원에 나섰다. 필립스가 수비형 미드필더, 알리오스키, 쿠퍼 ,코흐, 아일링이 포백을 출전했다. 골키퍼는 멜리에.


아스날은 4-2-3-1로 맞섰다. 오바메양이 공격 선봉에 섰고, 윌리안, 윌록, 페페가 지원했다. 자카와 세바요스가 중원, 티어니, 마갈량이스, 홀딩, 베예린이 수비를 지켰다. 레노가 골키퍼로 나섰다. 


전반 10분 세바요스가 기습적인 중거리 슈팅으로 리즈 골문을 위협했다. 리즈 역시 전반 13분 뱀포드의 슈팅으로 득점을 노렸다. 


아스날은 전반 21분 골대를 맞췄다. 페페가 왼쪽 측면에서 수비수를 제친 후 크로스를 올렸다. 페페 발을 떠난 공은 그래도 크로스바를 강타했다. 


전반 27분 리즈는 빠른 공격 전개로 기회를 만들었다. 하피냐가 알리오스키의 패스를 받아 논스톱 중거리 슈팅을 때렸으나 공은 크로스바를 넘어갔다. 


이어 전반 31분 리즈가 다시 아스날을 괴롭혔다. 아일링이 오른쪽에서 연결한 크로스가 아스날 수비에 맞고 나오자 뱀포드가 감각적으로 슈팅을 때렸다. 양 팀은 전반전 득점을 터뜨리지 못했다.


0-0으로 맞은 후반 초반 아스날은 퇴장으로 수적 열세에 놓였다. 페페가 상대 수비수 알리오스키와 신경전 끝에 머리로 들이받았다. VAR을 거친 끝에 주심은 곧장 레드카드를 꺼내들었다. 


이후 리즈는 공격 주도권을 쥐었다. 후반 18분 패스를 이어받은 댈러스가 강력한 중거리 슈팅을 때렸지만 레노의 슈퍼세이브에 막혔다.


교체 투입된 로드리고는 결정적인 찬스를 만들었다. 후반 35분 로드리고가 때린 왼발 슈팅은 아스날의 크로스바를 강타했다. 


후반 36분 아스날은 페널티킥을 얻어내지 못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오바메양이 때린 슈팅이 몸을 던진 리즈 수비수 쿠퍼의 팔에 맞았다. VAR이 이루어졌지만 페널티킥은 주어지지 않았다. 


아스날의 기회가 계속됐다. 후반 39분 사카가 침투패스를 받아 일대일 찬스에서 슈팅했지만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리즈는 후반 42분 다시 한 번 골대를 때렸다. 오른쪽에서 연결된 크로스를 뱀포드가 헤더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포스트에 맞았다. 리즈는 후반 추가시간에도 하피냐의 슈팅이 골대를 강타했다. 양 팀은 결국 득점을 만들지 못했고, 경기는 0-0 무승부로 끝났다. /raul1649@osen.co.kr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