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캐나다 매체 "토론토, 좌완 J.A 햅에 관심"…류현진과 함께 뛰나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3 07:5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관심을 보이고 있는 베테랑 좌완 J.A 햅. © AFP=뉴스1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관심을 보이고 있는 베테랑 좌완 J.A 햅.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을 데려와 성공적인 시즌을 보낸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전력 보강을 위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경험 많은 베테랑 좌완을 데려올 것이란 캐나다 현지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캐나다 '스포츠넷'은 23일(한국시간) MLB 네트워크의 존 모로시의 말을 인용해 토론토 구단이 과거 토론토에서 뛰었던 J.A. 햅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2007년 필라델피아 필리스에서 빅리그에 데뷔한 햅은 과거 2차례 토론토에서 뛰었던 경험이 있다.

2012-13년 토론토에서 뛰던 햅은 시애틀 매리너스와 피츠버그 파이리츠를 거쳐 2016년 토론토로 돌아왔다. 그리고 2016년 토론토에서 커리어 최다인 20승(4패)을 수확했다. 2018시즌에는 토론토 소속으로 아메리칸리그 올스타에도 뽑혔지만 시즌 중반 뉴욕 양키스로 트레이드됐다.

그는 올해 9경기 49⅓이닝에 나와 2승2패, 평균자책점 3.47의 성적을 냈다.

빅리그 통산 324경기에 출전해 123승92패, 평균자책점 3.98을 기록 중이다.

스포츠넷은 "로스 앳킨스 토론토 단장은 오프시즌에 선발 로테이션 보강을 위해 이미 로비 레이와 계약을 마쳤다"며 "하지만 여전히 류현진과 유망주인 네이트 피어슨의 뒤를 받쳐줄 투수가 부족하다"고 설명했다.

더 나아가 매체는 "블루제이스는 올 겨울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영입에 적극적인 팀일 것"이라며 추가 선발 영입 가능성을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