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성숙 "코로나19 이후에도 과거로 돌아가긴 어렵다"…네이버가 주목하는 변화는

머니투데이
  • 백지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3 2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성숙 네이버 대표가 23일 오후 열린 '네이버 커넥트(NAVER CONNECT) 2020' 행사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네이버
한성숙 네이버 대표가 23일 오후 열린 '네이버 커넥트(NAVER CONNECT) 2020' 행사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네이버
한성숙 네이버 대표가 23일 "코로나19 이후에도 이전과 동일한 생활방식으로 돌아가기 어려울 것"이라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 이용자들의 달라진 인터넷 사용성에 맞춰 서비스를 진화시키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한 대표는 이날 오후 9시 네이버TV와 나우(NOW.)를 통해 온라인 진행된 '네이버 커넥트(NAVER CONNECT) 2021' 컨퍼런스 기조연설에서 "물리적 거리는 멀어졌으나 정서적 거리는 더 밀접해지고자 하는 사용자 니즈(요구)가 생겨나고 있다” 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컨퍼런스의 주제는 '비욘드 커넥트(BEYOND CONNECT·연결을 넘어)'였다. 한 대표는 이 자리에서 정서적 거리를 좁히려는 소비자 요구가 반영된 변화의 사례로 △라이브 기술을 바탕으로 한 1대 1 라이브 코칭 △판매자와 소통하며 구매하는 쇼핑 △음식과 음료의 비대면 주문과 픽업(pick-up) △공연 중인 아티스트와의 친밀한 소통 등을 꼽았다.


한 대표는 "올해 네이버에는 전년보다 40% 이상 더 많은 사업자와 창작자가 찾아왔다"며 "사용자들이 온라인에서 머무는 시간이 길어진 만큼 네이버는 온라인에서의 시간들이 경쟁력을 가져 SME와 창작자가 더 큰 성장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첨단기술을 일상의 도구로 바꿔내 개인의 성공을 꽃피우는 기술 플랫폼이 되겠다는 약속을 변함없이 계속 지켜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네이버는 이날 컨퍼런스에서 코로나19 위기 속에도 다양한 기술과 플랫폼을 활용해 미래를 그려나가는 SME와 창작자들을 소개했다.

네이버는 우선 지식iN 엑스퍼트에서 활동하는 요가 강사와 쇼핑 라이브 판매자, 스마트 주문을 활용하는 카페 주인, NOW에서 활동하는 엔터테이너, 네이버에서 공연을 선보이는 뮤지컬 배우 등 네이버의 서비스를 통해 활동하는 각 분야 SME·창작자들의 사례를 소개했다. 컨퍼런스에 출연한 SME와 창작자들은 컨퍼런스 종료 후 연이어 각자의 상품이나 콘텐츠를 선보이는 라이브도 진행했다.

요가 강사 이미나씨는 "엑스퍼트를 통해 코로나가 더 심각한 노르웨이에 사는 한국인에게 요가 강습을 했다"며 "오프라인 강습에서는 어려웠던 한 가지 동작만 집중 코칭하는 등 새로운 코칭 방식이 온라인에서는 가능하다"고 말했다.

포항에서 스마트스토어로 대게를 판매하는 정종청씨는 "쇼핑라이브를 통해 싱싱한 대게를 직접 배 위에서 보여줬더니 첫 라이브 방송 5분만에 100세트가 팔렸고, 현재는 평균 3만명의 고객들이 쇼핑라이브를 보고 있다"며 "쇼핑 라이브가 단골 확보에 효과적"이라고 말했다.

네이버는 이날 컨퍼런스에서 네이버 클라우드와 지식iN 엑스퍼트 소속 직원들과 사용자의 1대 1 온라인 상담 캠프도 진행했다. 상담은 네이버 웍스를 업무 현장에서 활용하는 방법,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 적용된 AI 기술 활용법 등의 내용으로 구성됐다.

네이버는 이날 대중 대상 컨퍼런스인 '네이버 커넥트'에 이어 오는 24일에는 언론에 SME와 창작자를 위한 지원 방향을 공개한다. 오는 25~27일에는 개발자 컨퍼런스인 'DEVIEW 2020' 행사를 통해 SME와 창작자의 디지털 역량을 뒷받침하고 사용자와 소통하는 수단인 라이브와 클라우드 관련 기술들을 개발자 생태계와 공유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회선 141만개…현대차는 왜 알뜰폰을 개통했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