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의위험한아내' 최유화 "좋은 분들 덕분에 즐겁게 촬영" 종영소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4 10: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배우 최유화 / 사진제공=MBN '나의 위험한 아내' © 뉴스1
배우 최유화 / 사진제공=MBN '나의 위험한 아내'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최유화가 '나의 위험한 아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최유화는 24일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 측을 통해 MBN '나의 위험한 아내'(극본 황다은/ 연출 이형민)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최유화는 "훌륭하신 감독님과 스태프분들, 배우분들 덕분에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다"라며 "자라온 환경 때문에 시기심이 많았던 진선미가 후반에는 어떤 사람이 되려고 노력하는지 변화하는 모습을 시청자분들께서 잘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그동안 늦은 시간에 방영을 했음에도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께 정말 감사드린다"라며 "마지막까지 '나의 위험한 아내' 계속 사랑해 주시고, 새로운 작품으로 곧 찾아뵐 테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진심 어린 종영 소감을 전했다.

극 중에서 오로지 탐욕만을 향해 질주하는 진선미 역으로 분한 최유화는 특유의 매력적인 마스크와 고혹적인 분위기로 캐릭터에 생동감을 더해 극의 몰입감을 끌어올렸다. 또 전형적이고 단순한 안티 히로인이 아닌 입체적이고 복합적인 내면을 지닌 '이유 있는 악역'을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최유화는 내년 상반기 방영을 앞두고 있는 드라마 '달이 뜨는 강'의 출연을 확정 지으며, 쉴 틈 없는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한편 '나의 위험한 아내'는 24일 오후 11시 방송을 마지막으로 막을 내린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