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바르샤, 메시 없이 디나모 키예프 4-0 완파…4연승으로 16강 진출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5 08: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바르셀로나 선수들이 25일(한국시간) 우크라이나 키예프의 NSC 올림피스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디나모 키예프와의 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G조 조별리그 4차전에서 득점 후 기뻐하고 있다. © AFP=뉴스1
바르셀로나 선수들이 25일(한국시간) 우크라이나 키예프의 NSC 올림피스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디나모 키예프와의 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G조 조별리그 4차전에서 득점 후 기뻐하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바르셀로나(스페인)가 리오넬 메시를 쉬게 하고도 디나모 키예프(우크라이나)을 완파하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에 진출했다.

바르셀로나는 25일(한국시간) 우크라이나 키예프의 NSC 올림피스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 UEFA 챔피언스리그 G조 조별리그 원정 4차전에서 디나모 키예프를 4-0으로 크게 이겼다.

이로써 바르셀로나는 4전 전승을 거두며 승점 12점으로 조 1위를 질주, 남은 2경기 결과에 관계없이 16강 진출을 확정 지었다.

이날 바르셀로나는 그동안 경기에 많이 뛰지 못했던 카를레스 알레냐, 마르틴 브레이스웨스트, 주니오르 피르포 등을 선발로 내세웠다. 헤라르드 피케, 세르지오 로베르트, 안수 파티, 세르히오 부스케츠 등이 부상으로 이미 빠진 상황에서 메시와 프랭키 데 용 등 일부 주전들을 이번 원정에 데려오지 않고 휴식을 부여했다.

주전들이 대거 빠진 탓인지 바르셀로나는 전반전 45분 동안 상대 골문을 열지 못하고 답답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후반 7분에 나온 신예 세르지뇨 데스트의 선제골로 바르셀로나 숨통이 트였다.

데스트의 골 이후 바르셀로나는 골 행진을 이어갔다. 후반 12분 브레이스웨스트가 코너킥 상황에서 추가 득점에 성공했다. 브레이스웨스트는 후반 25분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직접 성공시키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3골 앞선 상황에서도 공격을 이어간 바르셀로나는 후반 추가 시간 앙투안 그리즈만이 조르디 알바의 도움을 받아 4번째 골을 성공시키며 완승에 마침표를 찍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