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11번가, 장수막걸리 굿즈 단독 판매…"쌀포대 에코백 사볼까"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5 09: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1번가, 장수막걸리 굿즈 단독 판매…"쌀포대 에코백 사볼까"
11번가가 장수막걸리의 ‘십장생’ 굿즈 4종을 오는 26일 하루 단독 한정 판매한다고 25일 밝혔다.

‘유통기한 10일’ 메시지를 강조한 장수막걸리의 ‘십장생’(10일유통 장수 생고집) 브랜드 콘셉트를 담은 단독 굿즈 4종은 기존 막걸리의 올드한 이미지를 탈피하고 뉴트로, 빈티지 트렌드를 접목시켜 2030세대와의 접점을 늘리고자 기획됐다.

다양한 과일청을 넣어 막걸리 칵테일을 만들 수 있는 ‘막걸리 슬러시 메이커’(9100원), 막걸리 제조 시 사용하고 버려지는 쌀포대의 재활용에서 착안한 ‘쌀포대 에코백’(6900원), 최적의 ‘막사’ 조합(막걸리 2통, 사이다 1병)을 일컫는 ‘이통일반 유리컵’(6500원), 십장생 콘셉트를 담은 ‘십장생 화투’(1만원) 등 총 4종이다. 오는 26일 자정부터 선착순 한정 판매를 시작하며 총 5000개 물량을 준비했다.

11번가 관계자는 “최근 ‘막테일’(막걸리+칵테일), ‘막페인’(막걸리+샴페인)을 선호하는 젊은 세대들이 많아진 점에 주목해, 막걸리에 트렌디함을 더한 뉴트로 굿즈 제품을 기획했다”이라며 “특별한 굿즈를 소장하기 좋아하는 젊은 온라인 이용 고객 뿐 아니라 막걸리를 선호하는 애주가들까지 전 연령대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홈술, 캠핑 등 최근 새롭게 떠오른 피크닉 문화가 주류 업계의 ‘한정판 굿즈’ 열풍으로 이어지고 있다. 특히 희귀한 한정판 아이템을 소장하고 싶어하는 2030세대의 니즈와도 잘 맞물려 홈술족들의 재미와 관심을 모을 이색 굿즈들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11번가 역시 주류 업체와의 협업을 적극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올해 들어 ’하이트진로’와 진행한 공동마케팅이 대표적이다. 지난 7월 ‘두방울잔’, ‘두꺼비피규어’, ‘홈쏘맥잔’ 등을 선보인 데에 이어 최근에는 ‘폴딩박스’, ‘보냉카트’ 등 캠핑 굿즈를 단독판매해 전제품 평균 30초 완판 등 고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