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CJ올리브영, 화해 눌렀다…뷰티 리뷰 610만건 1위 등극

머니투데이
  • 오정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6 11: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0개월 만에 리뷰수 10배 급증..."2021년 1000만 리뷰 목표...커머스 넘어 뷰티 플랫폼 안착"

(왼쪽) 올리브영 어플리케이션 아이콘 (오른쪽) 화해 어플리케이션 아이콘
(왼쪽) 올리브영 어플리케이션 아이콘 (오른쪽) 화해 어플리케이션 아이콘
CJ올리브영은 공식 온라인몰 누적 리뷰 수가 610만 건(11월 25일 기준)을 돌파해 뷰티 업계 최다 리뷰 수를 경신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화장품 전성분 분석으로 유명해진 뷰티 플랫폼 화해(560만건)를 넘어선 수치로 업계 1위에 해당된다.

CJ올리브영은 구매 결정 단계에서 사용자 후기가 중요한 역할을 하는 만큼 양적·질적 리뷰를 강화해 2021년에는 1000만 리뷰를 확보한다는 목표를 내세웠다.

CJ올리브영이 압도적 리뷰 수를 보유한 핵심은 온·오프라인 채널을 연계한 O2O(Online to Offline) 시너지에 있다고 자체 분석했다. CJ올리브영은 지난 1월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한 상품의 후기를 온라인몰에 공유하는 온·오프라인 통합 리뷰 서비스를 도입했는데 이후 10개월 만에 누적 리뷰수가 10배 급증한 것이다. 월평균 50만 건 이상의 사용 후기가 누적됐다.

리뷰의 질적 성장을 위한 지속적인 서비스 개선 노력도 리뷰 수 증가를 도왔다. CJ올리브영은 지난 7월 가짜 리뷰를 차단하고 고객 신뢰를 높이기 위해 ‘리뷰 블라인드 시스템’을 도입했다.

그밖에 실제 구매 고객인 '탑 리뷰어'들이 추천 상품을 소개하는 유튜브 콘텐츠 '리뷰의 품격'을 통해 피부 유형과 톤, 각종 뷰티 고민에 기반한 실제 사용 후기를 생생하게 전달하고 있다.

CJ올리브영은 앞으로도 리뷰어와 고객 간의 자발적 소통을 극대화하고 공신력 있는 정보가 리뷰를 통해 활발히 교환될 수 있도록 온라인몰 리뷰 서비스를 지속 강화할 방침이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600만 건 이상의 상품 리뷰를 확보할 수 있었던 것은 올리브영의 온·오프라인 채널 간 시너지를 극대화한 성과"라며 “2021년 천만 리뷰 확보를 목표로 커머스 플랫폼을 넘어 국내 대표 뷰티 정보 플랫폼으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