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여자농구 삼성생명, 77-75로 하나원큐 꺾고 단독 4위 점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6 21: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한별 25점 등 주축선수들 고른 활약

여자농구 삼성생명이 김한별을 앞세워 하나원큐를 제압했다. (WKBL 제공)© 뉴스1
여자농구 삼성생명이 김한별을 앞세워 하나원큐를 제압했다. (WKBL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여자농구 용인 삼성생명이 승률 5할에 도달하며 단독 4위로 올라섰다.

삼성생명은 26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1 여자프로농구' 부천 하나원큐와 경기에서 77-75로 승리했다.

이로써 2연승이자 4승4패 승률 5할이 된 삼성생명은 공동 4위에서 단독 4위로 점프했다.

반면 최하위(6위) 하나원큐(2승6패)는 3연패에 빠졌다.

삼성생명은 김한별이 25점 17리바운드 2어시스트로 맹활약을 펼쳤고 배혜윤이 18점, 김보미가 14점으로 힘을 보탰다.

반대로 하나원큐는 주포 강이슬이 3점슛 5개 포함 35점을 쏟아 넣었지만 역부족이었다.

1쿼터에는 하나원큐가 강이슬의 3점포를 앞세워 앞서나갔다. 하지만 삼성생명이 2쿼터에만 무려 21점을 폭발하며 10득점에 그친 하나원큐와의 분위기를 뒤바꿨다.

전반을 39-32로 소폭 리드한 채 마친 삼성생명은 이후 다시 팽팽해진 흐름 속, 3쿼터를 61-55로 마무리했다.

삼성생명은 4쿼터 종료 직전, 하나원큐의 거센 반격에 3점차 턱밑까지 추격을 허용했다. 여기에 종료 2분전, 박하나의 공격자 파울이 나오며 위기에 직면했다.

다만 이어진 수비에 성공하더니 배혜윤이 골밑슛을 성공하며 분위기를 가져왔다.

그리고 종료 50여초전, 김한별이 자유투 2개를 모두 성공시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