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여주시 8900 농가에 기본형 공익직불금 181억 지급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30 17: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여주시청(뉴스1 DB)© News1
여주시청(뉴스1 DB)© News1
(여주=뉴스1) 김평석 기자 = 경기 여주시가 기본형 공익직불금 지급대상 8900여 농가를 확정하고 국비로 확보된 181억원의 직불금을 30일부터 지급에 들어갔다. 직불금 181억원은 지난해 83억원보다 2배 이상 늘어난 규모이다.

올해 처음 시행하는 기본형 공익직불금제는 기존 쌀, 밭, 조건불리 직불 등 6개 직불금 제도를 통합·개편한 것이다. 작물 간 형평성을 도모했고 단가도 상향됐다.

농업 및 농촌의 공익기능 증진을 위한 준수사항도 기존 3개에서 17개로 확대해 준수사항을 이행하지 않은 농가에는 직불금이 감액돼 지급된다.

농지면적 0.5ha 이하 일정 요건을 갖춘 소규모 농가에는 면적에 관계 없이 연간 120만원의 소농직불금을 지급한다.

그 외 농업인에게는 면적 구간별로 기준면적이 커질수록 지급액이 낮아지는 차등 단가를 적용해 ha당 100만~205만 원의 면적직불금을 지급한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코로나19와 장마·태풍 등 자연재해로 어려움을 겪은 농업인들에게 이번 직불금이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