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스타벅스 유튜브에 정용진 나왔다고?…"제 닉네임은요"

머니투데이
  • 김은령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01 15: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스타벅스 유튜브에 정용진 나왔다고?…"제 닉네임은요"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스타벅스 유튜브에 등장했다. 정 부회장은 '와이제이'라는 스타벅스 닉네임을 인증하기도 하고 좋아하는 스타벅스 음료 메뉴를 소개하며 친근한 모습을 보여줬다.

스타벅스코리아는 1일 스타벅스 공식 유튜브 채널 '스벅TV'에 스타벅스에 나타난 정용진 부회장?! 형이 ..왜.. 거기서 나와..요..?'를 올렸다. 정용진 부회장이 '초특급 게스트'으로 등장해 인터뷰에 응했다.

정 부회장은 가장 좋아하는 스타벅스 메뉴로 자몽허니블랙티, 제주유기농 말차로만든라떼, 나이트로 콜드브루 3가지를 꼽았다. 나이트로 콜드브루에 대해서는 "스타벅스 파트너께서 제안해서 마셨는데 맛있었다"고 하기도 했다.

21주년을 맞는 스타벅스에 대해 정 부회장은 1999년 스타벅스 1호점 이대점을 오픈하며 국내에 처음으로 스타벅스를 들여왔을 때를 회상하며 "원두커피 개념의 아메리카노가 소개됐는데 생소한 커피맛 때문에 생소한 고객들이 많았다. 당시만 해도 직접 주문하고 결제를 선행해야 하는 부분도 그랬고 커피를 앉아서 마시는 것이 아닌 테이크아웃 문화는 신선한 트렌드였다"고 소개했다.

또 "이제 세월이 흘러서 21주년 된 스타벅스가 항상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며 사랑받는 것이 스타벅스 1호팬으로 큰 보람과 자부심을 느낀다"고 했다.

정 부회장은 스타벅스 닉네임이 '와이제이'라며 영수증을 보여주기도 했고 "쿠폰을 사용하기도 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스타벅스 유튜브에 정용진 나왔다고?…"제 닉네임은요"

SNS 활동이나 TV 프로그램에 등장한 사례 등에 대해서도 대답하며 궁금증을 풀어주기도 했다. 맛남의 광장에 나와 고구마 팔아주는 '키다리 아저씨'로 등장한데 대해서는 "처음 감자 30톤이 오히려 더 걱정이었는데 다 팔리는 것을 보니 고구마 450톤은 문제도 아니겠다는 생각을 했다"며 키다리아저씨 다운 모습을 나타냈다.

SNS활동에 대해서는 "직접 한다"며 "약간의 유머러스함이 필요하고 글이 길면 안된다"며 "글이 길면 언팔을 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정 부회장은 "스타벅스는 파트너들의 열정과 노력을 통해 사랑을 받아왔다"며 "21주년을 넘어 40년, 100년 이상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하며 큰 행복가 사랑을 전달해주는 스타벅스, 소중한사람들과 항상 찾아가고 싶은 스타벅스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정용진 부회장이 스타벅스 21주년을 맞아 파트너들에 대한 격려와 성원의 마음을 전하기 출연하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