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표그룹, 초고성능 콘크리트로 만든 벤치 기부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02 20: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벤치 제작에 참여한 기업들의 CI(기업 이미지 통합)가 새겨진 기부 팻말./사진제공=삼표그룹
벤치 제작에 참여한 기업들의 CI(기업 이미지 통합)가 새겨진 기부 팻말./사진제공=삼표그룹
삼표그룹이 건설기초소재 전문 기업의 특성을 살린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삼표그룹은 2일 아모레퍼시픽·디크리트(UHPC 디자인 기업)와 협업해 제작한 초고성능 콘크리트(Ultra High Performance Concrete·UHPC) 벤치 8개를 서울 종로구청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울 종로구청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김영종 종로구청장, 이석홍 삼표그룹 R&D혁신센터 부사장, 이희복 아모레퍼시픽 전무, 심형준 디크리트 대표 등이 참석했다.

벤치는 제작에 참여한 기업들의 CI(기업 이미지 통합)가 새겨진 기부 팻말이 부착돼 종로구 관내 공원 등에 설치될 예정이다.

이번 벤치 기부는 종로구가 추진 중인 ‘벤치 더 놓기 프로젝트’에 공감한 기업들의 협업으로 이뤄졌다. 종로구는 지난 8월부터 코로나19 장기화로 도심 속 비대면 휴식 공간에 대한 필요성이 커짐에 따라 관내 의자를 늘려가고 있다.

종로구의 벤치 더 놓기 프로젝트는 기업과 시민의 자발적 참여를 통한 ‘기부형’, 구청 각 부서별로 실시하는 ‘공공형’으로 각각 추진되고 있다. 벤치의 공식 명칭은 ‘당신이 기부하고 당신이 사용하는 의자, 이웃(당신)의 편안한 쉼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당신의 자리’다.

삼표그룹은 UHPC 벤치 기부 프로젝트를 단발성이 아닌, 올해를 시작으로 3개년(2020~2022년) 중장기 사회공헌 활동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삼표그룹 등 3개 기업의 협업으로 완성된 UHPC 벤치는 시민들의 휴식과 힐링 공간으로 사랑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벤치 기부를 위해 제작에 참여해주신 기업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이석홍 삼표그룹 R&D혁신센터 부사장은 “UHPC는 다양한 형태를 연출할 수 있는 데다 원하는 색상과 질감 등의 표현도 가능해 벤치 소재로 활용하게 됐다”며 “UHPC 벤치가 시민들의 휴식과 힐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삼표그룹 사회공헌팀은 “내구성과 독창적 디자인이 반영된 건축물이 주목 받으면서 UHPC의 활용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그룹의 강점과 제품을 적극 활용하는 등 다채로운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