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미네라스 20점' SK, LG 꺾고 단독 2위 도약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02 21: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2020-2021 현대모비스 KBL' 서울 SK나이츠와 창원 LG세이커스의 경기에서 SK 미네라스가 반칙을 얻어내고 팀원들과 기뻐하고 있다. 2020.12.2/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2020-2021 현대모비스 KBL' 서울 SK나이츠와 창원 LG세이커스의 경기에서 SK 미네라스가 반칙을 얻어내고 팀원들과 기뻐하고 있다. 2020.12.2/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프로농구 서울 SK가 창원 LG를 꺾고 단독 2위로 올라섰다.

SK는 2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LG와의 경기에서 87-84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연패를 끊은 SK는 단독 2위(10승6패)가 됐다. 선두 전주 KCC(10승5패)와는 0.5경기 차. 반면 2연승에 실패한 LG는 6승9패로 9위에 자리했다.

SK에선 닉 미네라스가 3점슛 3개를 포함해 20점 7리바운드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이 밖에 안영준(15점)과 김선형(12점)도 맹활약을 펼치며 힘을 보탰다.

LG는 캐디 라렌이 19점 6리바운드, 김시래가 17점으로 분전했지만 뒷심이 아쉬웠다.

전반을 47-38로 마친 SK는 부상에서 돌아온 김민수도 3쿼터에 화력을 보탰다.

김성현과 자밀 워니의 지원 사격 등이 이어지며 71-54로 점수를 벌렸다.

LG의 매서운 추격 속에 SK도 막판 집중력을 발휘했다.

SK는 경기 종료 1.7초전 안영준이 자유투 2개를 모두 성공하며 리드를 잡았고, 이후 LG의 공격이 실패하며 그대로 경기가 끝이 났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