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광양만권 중소기업연수원' 건립 가시화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03 13: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타당성조사 용역 국비 2억 원 확보…연수원 건립 속도

광양시청 /© 뉴스1
광양시청 /© 뉴스1
(광양=뉴스1) 서순규 기자 = 전남 광양시는 광양만권 중소기업 전문인력 양성과 경쟁력 강화에 핵심적 역할을 수행할 광양만권 중소기업연수원 건립이 가시화됐다고 3일 밝혔다.

광양만권 중소기업연수원 유치를 위한 타당성조사 용역비 2억 원(총사업비 400억 원)이 국회 예산소위(2021년 정부예산안) 심의에서 최종 확정됐기 때문이다.

시는 광양만권에 특화돼 있는 소재(철강, 석유화학, 방위산업, 우주항공 등) 산업에 대한 열악한 기업인 교육 인프라를 확충하는 중소기업연수원 유치를 위해 2017년부터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정현복 시장이 지역 국회의원과 함께 소관 중앙부처와 국회 등을 지속적으로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과 타당성을 적극적으로 설명한 끝에 국비를 확보하게 됐다.

특히 지난해 여수와 순천, 진주, 사천 등 9개 시장·군수가 참여한 남해안 남중권 발전협의회를 통해 연수원 유치를 요청하는 공동건의문을 작성 소관부처에 전달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끝에 이룬 성과다.

광양만권 국가산업단지와 일반산업단지에는 10만여 명이 넘는 근로자와 5000여 개 기업들이 입주해 있으나 연수시설이 없어 그동안 기업인과 근로자들에게 양질의 교육서비스 제공이 미흡한 실정이었다.

시는 중소기업연수원이 건립되면 철강, 석유화학, 우주항공, 방위산업 중심의 차별화된 교육과정 편성과 인공지능, 빅데이터, 비대면 산업 등 특성화된 프로그램을 발굴 4차산업혁명에 큰 역할을 담당할 고급인력 양성기관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정 시장은 "광양만권 중소기업연수원 유치의 첫 삽을 뜨게 됐다"며 "천혜의 관광(힐링)자원을 활용한 연수프로그램 운영과 지역 맞춤형 특화 전문인력 양성기관으로 큰 역할을 담당할 중소기업연수원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운영하는 중소기업연수원은 전국에 7개소가 운영 중이거나 건립 중에 있으며, 최고경영자과정, 스마트 융합, 기술?품질, 이러닝 연수, 기업맞춤 연수프로그램 등을 추진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