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KT, 두바이 IT전시회에 협력사 참여기회 제공…해외진출 돕는다

머니투데이
  • 김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06 09: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T 파트너스관에 협력사 전시 및 원격 상담공간 제공, 전문 통역사 지원

/사진제공=KT
/사진제공=KT
KT (24,750원 상승1050 4.4%)가 코로나19로 해외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협력사에 유명 IT전시행사 참여 기회를 제공한다.

KT는 이달 6일부터 10일까지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세계무역센터에서 열리는 중동 지역 최대 IT 전시회인 '두바이 정보통신박람회 2020(GITEX 2020)'에 △고려오트론(광분배기, 광커넥터등) △우리로(양자암호소자, 단일 광자 검출기 등) △이노피아테크(Invisible UHD STB) △호성테크닉스(동축커넥터, 커플러 등) 등 4개 우수 협력사의 참가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40회를 맞이한 GITEX 2020은 매년 4000개 이상의 기업과 14만 명 이상의 바이어가 방문하는 초대형 전시회다. 이번에는 코로나19를 감안해 오프라인 전시와 온라인 상담이 동시에 이뤄진다.

KT는 전시회 현장에 우수 협력사 제품을 실물로 전시하고 수출 상담은 한국과 두바이 현지를 온라인 화상으로 연결할 예정이다. 현지 바이어를 위해 수출 전문 통역사와 아랍어 브로슈어도 준비해 협력사가 실질적인 수출 기회를 발굴할 수 있도록 집중한다.

그 동안 KT는 우리나라 통신 강소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해 2013년부터 지속적으로 해외 전시회 참여를 지원하는 등 다년간에 걸쳐 협력사의 해외 시장 공략에 힘을 더했다. 그 결과 지난 9월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하는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6년 연속 최우수 명예기업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