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LGU+·육아정책연구소, ICT활용 아동교육 발전 모색

머니투데이
  • 김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06 11: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유치원·어린이집 교사, 예비교사 대상 ICT 활용능력 제고 위한 후원 계획

사진은 3일(목) 용산사옥 1층 다목적홀 ‘U+Seer 라운지’에서 김새라 LG유플러스 마케팅그룹장(사진 좌측)이 백선희 육아정책연구소장과 비대면으로 원격교육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사진은 3일(목) 용산사옥 1층 다목적홀 ‘U+Seer 라운지’에서 김새라 LG유플러스 마케팅그룹장(사진 좌측)이 백선희 육아정책연구소장과 비대면으로 원격교육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육아정책연구소와 함께 멀티미디어를 활용하는 원격교육 발전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아동을 위한 멀티미디어를 활용한 △원격교육 연구 △원격교육 확산을 위한 교육 △학생, 교사 등 원격교육 연구 및 확산에 기여한 자에 대한 공동 후원 등이다.

LG유플러스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원격교육의 필요성이 증대됨에 따라 통신사 최초로 육아정책연구소와 협력적 관계를 구축해 교육에서 소외된 유아들을 위한 정보통신기술(ICT) 활용을 공동 모색한다. 육아정책연구소는 어린이집과 유치원 등 육아정책을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연구 및 개발하는 국무총리 산하 정부출연 연구기관이다.

양 기관은 아동을 위한 ICT 활용 원격교육 연구를 검토하고, 초·중등교육에 비해 원격교육의 활용이 늦어진 아동을 대상으로 원격교육을 확산시킬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할 예정이다. 또한 유아 교육에 대한 LG유플러스의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