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슈돌' 찐건나블리, 광희 앞 폭풍 먹방…건후 인생 첫 젓가락질 도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05 14: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 뉴스1
KBS 2TV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슈퍼맨이 돌아왔다' 광희 삼촌 앞에서 찐건나블리의 먹방 텐션이 폭발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59회는 '오늘과 내일을 함께 이어보자'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찐건나블리 가족은 지난 방송에 이어 광희 삼촌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 간다. 만나기만 하면 역대급 웃음을 선사하는 이들의 본격적인 이야기가 시청자들에게 큰 행복을 전달할 예정이다.

녹화 당시 주호 아빠와 건나블리 남매는 울산까지 내려온 광희 삼촌을 위해 최애 음식인 칼국수를 대접했다. 최애 삼촌과 함께 최애 음식을 먹게 된 아이들은 신이 나 역대급 텐션을 선보였다고. 특히 이번 식사에서 아이들의 첫 도전들이 난무했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먼저 건후는 인생 첫 젓가락질에 도전했다. 광희 삼촌은 그런 건후를 옆에서 도와주며 친삼촌 같은 케미를 보여줬다고. 이에 주호 아빠도 놀라게 한 건후의 젓가락질 도전기가 궁금해진다.

그런가 하면 나은이는 김치 먹기에 도전했다. 지난 번 광희 삼촌과 만났을 때만 해도 김치를 물에 씻어 먹던 나은이가 훌쩍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려 한 것. 이처럼 삼촌 앞에서 새로운 것을 도전하는 아이들이 귀여워 현장 모두를 심쿵하게 했다는 전언.

또한 떠오르는 먹방 요정 진우는 칼국수 면치기를 선보이며 광희 삼촌을 놀라게 했다고. 이어 칼국수를 잘 먹어 오동통해진 진우의 배를 보고 광희 삼촌이 찰떡같은 별명까지 지어줬다고 해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한편 광희 삼촌과 찐건나블리의 웃음이 가득한 칼국수 먹방은 이날 오후 9시15분 방송되는 '슈돌' 359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웨이퍼 치켜든 바이든…선택 강요 받는 삼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