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오! 삼광빌라!' "진기주가 황신혜 혼외자" 익명 게시판 제보(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06 21: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오! 삼광빌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KBS 2TV '오! 삼광빌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오! 삼광빌라!' 진기주가 황신혜의 친딸이라는 비밀이 회사에 알려졌다.

6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극본 윤경아/연출 홍석구)에서는 LX패션 익명 게시판에 이빛채운(진기주 분)이 김정원(황신혜 분)의 혼외자라고 주장하는 글이 올라왔다.

이날 삼광빌라를 찾아온 이춘석(정재순 분)은 이순정(전인화 분)에게 "떠나라. 하숙집 운영이고 뭐고 다 접고 멀리 떠나"라고 협박했다. 이순정은 "지금까지 죄인 같은 마음으로 살아왔다. 그건 모든 게 다 사모님 떄문에 빚어진 일이다"고 따졌지만 이춘석은 이순정이 떠나야만 이빛채운을 외손녀로 인정할 것이며, 그렇지 않으면 이빛채운도 힘들어질 것이라며 이순정을 겁줬다. 이순정은 이춘석이 준 돈을 돌려주고 "더이상 절 모욕하지 말라"고 말했다.

박필홍(엄효섭 분)은 우재희(이장우 분)에게 접근했다. 이빛채운은 박필홍이 진짜로 나쁜 사람일지 궁금해했다. 우재희는 야근하는 이빛채운에게 도시락을 줬다. 두 사람의 애정행각을 본 장서아(한보름 분)는 왜 자신의 것을 뺏아간 이빛채운과 사귀냐며 억지를 썼고, 급기야는 이빛채운과 헤어지라고 강요했다. 장서아는 "이빛채운과 헤어지지 않으면 걘 점점 힘들어질 거고 난 점점 더 망가질 거다"고 말했다. 목도리를 돌려주려다가 이 광경을 목격한 이빛채운은 마음이 복잡해졌다.

김정원은 이순정이 자신에게 숨기는 게 있는지 의심하기 시작했다. 이순정은 이춘석의 말을 곱씹으며 한숨쉬었다. 이때 김정원의 전화가 왔다. 김정원은 이순정에게 이빛채운의 안부를 전하며 스타일링 클래스에 초대했다. 김정원은 "우리 서연이 내 품에 다시 돌아온 것도 꿈만 같고, 생각하면 생각할 수록 순정씨가 너무 고맙다. 지금껏 우리 서연이 잘 키워준 것도 고맙다. 내가 서연이 엄마이긴 하지만 순정씨도 채운이 엄마다. 그러니까 순정씨가 와주면 채운이도 힘내서 더 잘할 것 같다"고 울면서 말했다.

스타일링 클래스 당일 갑자기 행사가 멈췄다. 이빛채운이 준비한 의상이 모두 사라졌다는 것. 장서아와 황나로(전성우 분)는 의미심장한 눈빛을 주고받았다. 이빛채운은 잠시 당황했지만 침착함을 되찾고 장서아를 무대 위로 불렀다. 이빛채운은 즉석에서 장서아를 스타일링해 위기를 모면하고 박수를 받았다. 직원들은 이빛채운을 험담했다. 이빛채운은 "모두 제 탓이다"고 사과하면서도 "난 낙하산은 아니다"며 잘못된 사실에 대해선 바로잡았다.

위기가 있었지만 후기가 좋자 장서아는 곤란해했다. 이춘석은 김정원에게 "네가 시킨 것 아니냐?"며 비아냥거렸다. 이춘석은 이빛채운이 김정원의 친딸이라는 비밀이 절대 누설되선 안된다며 신신당부했다. 김정원은 직원들이 보는 앞에서 이빛채운을 혼내고, 실수를 인사고과에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김정원은 이빛채운의 실수가 아닐 거라고 생각했다. 그때 사내 익명 게시판에 이빛채운이 김정원의 딸이라는 글이 올라와 회사가 발칵 뒤집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송도 아파트 16억에 산 중국인, 16개월만에 7억 날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