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발에 온통 빨래집게가…이지애 "6년 전부터 발바닥 통증" 고백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16 10: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지애/사진=이지애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지애/사진=이지애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지애가 6년 간 앓은 발바닥 통증을 호소했다.

이지애는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 시간 발바닥 통증을 앓아왔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이지애는 알록달록한 빨래집게를 잔뜩 꽂은 발 사진을 함께 공개하며 발바닥 고통에 대해 설명했다.

이지애는 "6년 전부터 저를 괴롭혀왔던 발바닥 통증. 처음에는 정형외과에서 족저근막염 진단 받고 충격파치료를 몇 차례 받아봤는데 차도가 없었고 그 이후에는 가정의학과에서 갱글리온 물혹 진단을 받아 주사 처방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처음 석 달 정도는 신기하게도 통증이 줄었는데 최근에 다시 심해져서 발목, 종아리까지 통증이 올라와 절뚝거릴 정도"라며 "정확하게는 발뒤꿈치에 무언가 이물감이 있어 발바닥 전체로 땅을 딛지 못해 생기는 연관통인 것 같다"고 현재 증세를 자세히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지애는 "삶의 질이 너무 떨어져서 족부 전문가를 찾아가 심장이라도 꺼내드리고 싶은 심정인데 혹시 비슷한 증상 치료 경험 있으신 분들 있냐"며 전문가 추천을 부탁하기도 했다.

이지애는 빨래집게가 잔뜩 꽂힌 발 사진에 대해 "사진 속 치료법은 손 발 순환 도움이 되는 집게요법"이라며 "충격적으로 아프지만 시원한 느낌이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지애는 2010년 MBC 김정근 아나운서와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일만에 드디어 '빨간불'… "저가매수 한다면 '이 업종'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