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양우 문체부 장관 “손흥민 선수, 우리 국민께 큰 기쁨과 자긍심 선사”

머니투데이
  • 김고금평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18 15: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손흥민 선수가 17일(현지시간)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더 베스트 FIFA 풋볼 어워즈 2020' 시상식에서 푸슈카시상을 받은 후 인터뷰를 하면서 미소짓고 있다. /취리히=AP/뉴시스
손흥민 선수가 17일(현지시간)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더 베스트 FIFA 풋볼 어워즈 2020' 시상식에서 푸슈카시상을 받은 후 인터뷰를 하면서 미소짓고 있다. /취리히=AP/뉴시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7일(현지시간) 푸슈카시상을 받은 손흥민(28, 토트넘) 선수에게 축전을 보냈다.

박 장관은 “손 선수의 수상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우리 국민들께 큰 기쁨과 자긍심을 선사했을 뿐 아니라, 우리나라 축구가 전 세계의 주목을 받을 역량을 충분히 갖추었음을 알리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손 선수와 같은 국내 스포츠 스타들의 해외 활약이 개인적인 영예와 부를 넘어서 국가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수출 증대에 기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손 선수는 이날 오후 7시(현지시간)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더 베스트 피파 풋볼 어워즈 2020’ 시상식에서 푸슈카시상을 수상했다.

국제축구연맹(FIFA)이 주최하는 푸슈카시상은 1950년대 헝가리를 대표하는 축구선수 페렌츠 푸슈카시의 이름을 딴 상으로, 전년 11월부터 당해 10월까지 전 세계 리그에서 최고의 골을 기록한 선수에게 주어진다.

2009년부터 시상된 푸슈카시상은 전문가 투표와 팬 투표를 50% 비율로 합산해 수상자를 결정한다.

손 선수는 번리와의 경기(2019. 12. 17.)에서 70여m 드리블로 골을 선보여 말레이시아의 모하메드 파이즈 수브리 선수에 이어 아시아에서 두 번째로 푸슈카시 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얻었다. 이 골은 잉글랜드프리미어리그(EPL) 12월의 골, BBC 올해의 골 등에도 이미 선정된 바 있다.

박 장관은 “앞으로도 손흥민 선수를 비롯한 우리나라 선수들이 세계무대에서 기량을 마음껏 뽐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