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자율주행차 생산' 애플, 주가 3% 급등…"하루만에 GM 시총 벌어"

머니투데이
  • 이지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23 06: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팀 쿡 애플 CEO가 22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에서 온라인으로 열린 애플 ‘WWDC(세계 개발자회의) 2020’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애플은 아이폰, 아이패드 등에 탑재될, 다양한 혁신적 기능을 탑재한 새로운 운영체제(OS) ‘iOS 14’를 공개했다. 2020.06.23./사진=[쿠퍼티노=AP/뉴시스]
팀 쿡 애플 CEO가 22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에서 온라인으로 열린 애플 ‘WWDC(세계 개발자회의) 2020’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애플은 아이폰, 아이패드 등에 탑재될, 다양한 혁신적 기능을 탑재한 새로운 운영체제(OS) ‘iOS 14’를 공개했다. 2020.06.23./사진=[쿠퍼티노=AP/뉴시스]
애플이 2024년까지 자체 설계 배터리를 탑재한 자율주행차 생산한다는 보도가 나오자, 주가가 3% 가까이 급등했다.

22일(현지시간) 미국 증시에서 애플 주가는 전 거래일 대비 2.85% 급등한 131.88달러(약 14만6000원)로 장을 마쳤다.

로이터통신은 이날 애플 주가 상승으로 시가총액이 620억달러(약 68조6000억원) 넘게 늘었다고 썼다. 제너럴모터스(GM) 시가총액인 580억달러(약 64조1800억원)를 하루 만에 뛰어넘었다.

애플 주가는 전날 1.2% 이어 이날 2.85% 또 오르며 이틀 연속 상승했다. 시가총액이 GM, 포드, 피아트크라이슬러(FCA) 등 디트로이트 자동차 3사 시가총액을 모두 더한 것보다 많이 증가했다.

앞서 로이터통신은 전날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아이폰을 만드는 애플이 자율주행차 시장에 뛰어든다고 보도했다.

애플은 2024년까지 자율주행차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다만 코로나19 여파로 생산은 2025년 이후로 밀릴 수도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