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목표주가 못믿겠네…두배 뛴 한진칼, 반토막 난 빅히트

머니투데이
  • 김하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509
  • 2021.01.13 04: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목표주가 못믿겠네…두배 뛴 한진칼, 반토막 난 빅히트
증권사가 제시한 목표주가를 넘긴 종목이 속출한다. 초강세장이 만든 증시 현실이다. 이른바 목표주가 괴리율이 ‘마이너스’인 기업들이다.

증권사 애널리스트는 기업 실적과 동종 업체의 주가수익비율(PER), 주당순자산가치(PBR)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6개월~12개월 주가 전망치를 제시한다. 이 목표 주가와 현재 주가의 차이를 나타내는 값이 ‘목표 주가 괴리율’이다. 이 숫자가 클수록 상승 여력이 큰 것으로 평가한다.

12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목표주가 괴리율이 가장 큰 종목은 씨젠 (128,100원 상승3600 2.9%)다. 이날 종가는 18만600원인데 증권사 3곳이 제시한 평균 목표주가는 33만5967원으로 괴리율이 86%다.

뒤를 이어 코스맥스엔비티(목표주가 1만3967원, 괴리율 74%)와 위메이드 (39,600원 상승1500 3.9%)(목표주가 6만750원·괴리율 63%),빅히트 (207,000원 상승500 0.2%)(목표주가 25만4000원·괴리율 65.0%) 등 현재 주가가 목표 주가의 ‘반토막’인 업체들도 많다.

콜마비앤에이치 (50,300원 상승300 0.6%), LF (15,300원 상승150 -1.0%), 파마리서치프로덕트 (56,500원 상승300 0.5%), 슈피겐코리아 (60,100원 상승700 -1.1%), 하이트진로 (34,500원 상승250 0.7%) 등의 순으로 목표주가 괴리율이 50% 이상이다.

반대로 목표주가를 크게 웃도는 종목도 적잖다. 주가가 고평가 돼 있다는 의미지만 단기 급등 흐름 속 추가 분석과 전망이 이뤄지지 않았다는 분석도 가능하다. 괴리율이 가장 낮은 한진칼 (59,300원 상승1300 -2.1%)은 증권사 3곳 목표주가 평균치가 3만1333원인데 이날 종가는 6만8100원로 괴리율은 -53.99%다.

한화생명 (3,190원 상승15 -0.5%)도 증권가 목표주가(2130원)보다 현재 주가가 30.95% 높은 3085원을 기록했다. 이밖에 대웅제약 (135,500원 보합0 0.0%), 현대위아 (79,900원 상승2800 3.6%), 만도 (64,500원 상승2000 3.2%), 현대오토에버 (129,500원 상승500 -0.4%), SK이노베이션 (265,000원 상승4500 1.7%) 등도 증권업계 평균 목표주가 대비 현재가가 25~30% 가량 높은 종목들이다.

증권가는 현 주가가 펀더멘털보다 수급에 영향을 받은 만큼 쉽사리 목표주가 조정에 나서지도 못하는 상황이다. 코스피지수가 2~3%대 급등락을 반복하는 변동장세인 만큼 추이를 지켜봐야 한다는 보수적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한진칼처럼 지배구조 이슈로 급등했거나 수년간 지속된 저금리 기조가 끝날 것이라는 기대감이 선반영된 한화생명 (3,190원 상승15 -0.5%) 등 실제 기업 가치와 주가의 동일화 시간이 필요하다는 점에서다.

증권사 관계자는 “지난해 코로나19(COVID-19) 장기화에 따른 경기침체 기저효과로 상장사들의 작년 실적전망치가 줄줄이 수정됐다”며 “올해 실적은 전년 대비 나아질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한동안 괴리율이 과도하게 높거나 낮은 종목들의 ‘자리찾기’가 진행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