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N컷] '바람피면 죽는다' 고준x연우, 라면집 만남…관계 변화 맞을까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14 17: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바람피면 죽는다' © 뉴스1
KBS 2TV '바람피면 죽는다'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바람피면 죽는다' 고준과 연우의 라면집 만남 현장이 포착됐다.

KBS 2TV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극본 이성민/ 연출 김형석 김민태) 측은 14일 한우성(고준 분)과 고미래(연우 분)가 라면집에서 만난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11회에서 고미래는 한우성에게 완성된 자신의 벽화그림을 메시지로 보냈다. 그러나 해당 메시지를 확인한 이는 한우성이 아닌 한우성의 아내 강여주(조여정 분)였다. 미래가 망설이다 실수로 보낸 벽화그림에는 한우성의 모습이 그려져 있었고, 강여주는 그림 속 남자가 한우성이란 사실을 알아챘다. 기분이 불쾌해진 강여주는 벽화 그림 속 한우성의 필드재킷을 쓰레기통에 버렸고, 흥신소 사무소 명함을 들고 고민에 빠졌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라면집에서 고미래와 함께 라면을 먹는 한우성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한우성은 걱정 가득한 눈빛으로 반찬을 건네며 자상하게 고미래를 챙기고 있고, 고미래는 그런 우성의 따스함에 수줍은 미소를 지으며 마주 보고 있다. 고미래에게 연락을 하지 말아 달라 당부했던 한우성이기에 고미래와의 만남이 어떻게 이루어진 것인지 관심이 쏠린다.

또 다른 사진엔 한우성과 고미래가 있던 라면집에서 면발을 조사 중인 여주의 모습도 담겨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커다란 안경을 쓴 강여주가 한우성과 고미래의 만남을 알아챈 것은 아닐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바람피면 죽는다' 제작진은 "고미래의 연락을 거부했던 한우성이 예기치 못한 사건으로 미래와 재회하게 된다"라며 "또 우성에게 온 미래의 문자를 확인한 강여주의 다음 행보는 어떨지 기대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바람피면 죽는다'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