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빅톤, 정규 1집 초동 자체 최고 경신…성장세 입증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18 09: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빅톤/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 뉴스1
빅톤/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빅톤이 초동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하며 성장세를 입증했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빅톤이 지난 11일 발매한 정규 1집 '보이스 : 더 퓨처 이스 나우'(VOICE : The future is now)는 음반 판매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 기준 초동(발매일 기준 일주일간 음반 판매량) 7만1390장을 달성하며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빅톤은 이번 정규 1집으로 기존 최다 초동 기록인 6만장 대의 미니 6집 '컨티뉴어스'(Continuous) 초동 판매량을 넘어섰다. 빅톤은 지난 해에만 미니 6집 '컨티뉴어스'와 싱글 2집 '메이데이'(Mayday), 한승우 솔로 데뷔 앨범 '페임'(Fame)까지 총 3장의 음반으로 27만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가파른 성장세로 눈길을 끌고 있다.

데뷔 3년 만인 2019년 그룹 2막을 활짝 연 빅톤은 첫 음악방송 1위를 시작으로, 6개 도시 아시아 투어, 지난해 국내 첫 단독 콘서트, 온택트 공연, 4주년 기념 팬미팅 등을 성료하고, 멤버 각자가 솔로 앨범, 예능, 패션 매거진, 광고 등 다양한 분야에서 개인 활동도 활발히 펼치며 상승세를 이어왔다. 이에 힘입어 지난 11일 4년여 만에 첫 번째 정규앨범을 발표한 빅톤은 국내외로 두드러지는 성과를 거두며 다시 한 번 강력한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앞서 빅톤은 11일 Mnet과 M2 미디어 채널을 통해 전세계 생중계된 컴백쇼를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음원 발표 직후 타이틀곡 '왓 아이 세드'(What I Said)로 지니 9위 등 국내 주요 음원 차트 상위권에 안착했다. 16일 기준 한터차트 일간 음반 랭킹 1위를 차지하는 등 음원과 음반을 아우른 호성적으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 컴백 청신호를 밝혔다. 또한 컴백 당일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7개 지역 진입 및 7개 지역 TOP3 내 진입을 비롯, '왓 아이 세드' 뮤직비디오가 가파른 조회수 상승을 이루고, 해외 팬들의 리액션 영상이 다수 쏟아지는 등 글로벌 반응도 이어지며 화제성을 입증하고 있다.

빅톤은 지난 14일 Mnet '엠카운트다운'를 시작으로, KBS 2TV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음악방송 무대까지 컴백 첫 주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정규 1집 활동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