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사용후 배터리 제품개발 본격 추진…4년간 130억 투입

머니투데이
  • 세종=안재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18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현대차 울산공장에 설치된 태양광 발전소와 연계한 2MWh급 전기차 배터리 재사용 에너지저장장치 모습/사진제공=현대차그룹
현대차 울산공장에 설치된 태양광 발전소와 연계한 2MWh급 전기차 배터리 재사용 에너지저장장치 모습/사진제공=현대차그룹
정부가 전기차에 사용한 배터리를 ESS(에너지저장장치) 등으로 재활용하는 방안을 연구하기 위해 4년간 국비 130억원을 지원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8일 사용후 배터리 고부가가치 재활용을 위한 기술·응용제품 개발에 4년간 국비 130억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올해는 29억원을 지원한다.

정부는 2024년까지 △성능·안전성 평가기술 △이동형 응용제품 개발(골프카트, 전동지게차, 전기자전거 등) △MWh급 ESS 기술개발 및 실증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제품 신뢰성 확보를 위한 평가 방안도 마련한다. 산업부는 사용후 배터리 평가·활용 기준을 만들고 다양한 제품군 개발지원을 통해 재활용 관련 기업경쟁력 확보를 지원할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