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文대통령 "백신 1차접종 9월 완료…11월쯤 집단면역 형성"

머니투데이
  • 권다희 , 최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18 10: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신년 기자회견] (상보)

文대통령 "백신 1차접종 9월 완료…11월쯤 집단면역 형성"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지금 코로나 백신은 충분히 빨리 도입이 되고 있다"며 "늦어도 11월에는 집단면역이 완전하게 형성될 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처음 개발되는 백신이기에 여러 백신을 고르게 구입해서 위험도 분산시켰다"며 "백신 접종에 시간도 걸리고 유통기간도 있기에 분기별로 순차적으로 도입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분기별로 순차적으로 도입해 2월부터 대체로 9월까지는 접종이 필요한 국민들의 1차 접종까지는 다 마칠 것"이라며 "그쯤 되면 대체적으로 집단면역이 형성될 것"이라 했다.

이어 "일부 남은 2차 접종, 또 접종에서 누락된 분들은 4분기에 접종을 마저 하면 늦어도 11월에는 집단면역이 완전하게 형성될 거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접종 시기라든지 집단면역의 형성시기 이런 면에서 다른 나라와 비교해 보면 한국은 결코 늦지 않고 오히려 더 빠를 것"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첫 백신 접종이 2월말, 3월초가 될 거라는 것은 우리 방역당국이 이미 밝힌 바가 있는데 지금으로서는 두 박스 물량이 가장 먼저 들어올 가능성이 있다"며 "그렇게 되면 백신이 들어온 시기와 백신 접종 시기가 조금 더 앞당겨질 가능성 있는 것으로 보고 받고 있다"고 했다. 다만 문 대통령은 "협의중이라 확정된 것은 아니고 가능성이라고만 말씀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문 대통령은 "오늘 확진자수가 300명대로 내려갔듯 지금 3차 유행이 꺾이고 있는 것은 분명하다"며 "이번 한주동안 400명대 정도로 유지할 수 있다면 방역 단계도 조금 완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고 당부했다.

이어 "긴장을 놓치지 말고 조금만 더 이 시기를 견뎌주시고, 이겨내주시면 바로 다음 달부터는 우리가 백신 접종을 시작할 수 있고 그에 앞서 치료제도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세계 어느나라보다도 앞서서 방역에서 성공을 거두고 위기를 극복하는, 그래서 일상과 경제 빠르게 회복하는 나라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