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여성단체 "오거돈 전 부산시장 즉각 기소하라"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18 14: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8일 오전 오거돈 성폭력사건 공동대책위원회가 부산지방검찰청 앞에서 '오거돈 기소촉구 및 검찰 규탄'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2021.1.18/뉴스1 노경민 기자©
18일 오전 오거돈 성폭력사건 공동대책위원회가 부산지방검찰청 앞에서 '오거돈 기소촉구 및 검찰 규탄'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2021.1.18/뉴스1 노경민 기자©
(부산=뉴스1) 노경민 기자 = 부하직원을 강제추행한 혐의로 사퇴한 오거돈 전 부산시장에 대한 기소를 촉구하는 여성단체의 목소리가 나왔다.

오거돈 성폭력사건 공동대책위원회는 18일 부산지방검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검찰은 2차 가해를 중단하고 오거돈을 즉각 기소하라"고 촉구했다.

단체는 "가해자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가 2번이나 기각됐다"며 "우리는 검찰의 기소를 기다려 왔지만, 결과는 피해자를 더 고통의 나락에 빠뜨릴 뿐"이라고 비판했다.

이인수 부산지방변호사회 여성특별위원회 위원은 "오 전 시장이 모든 혐의를 인정하고 있다는 점에서 계속 수사가 지연되는 특별한 이유가 있는지 의문"이라고 말했다.

이 위원은 형사소송법 제257조를 언급하며 "검사는 고소를 수리한 날로부터 3월 이내 수사를 완료해 공소 제기 여부를 결정해야 하지만, 아직 공소를 제기하지 않는 것은 이례적이다"고 전했다.

장혜영 정의당 의원은 "지금 피해자는 피 말리는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제일 중요한 건 피해자가 빨리 사회로 돌아올 수 있도록 기소하고 재판을 하는 것이다. 피해자의 눈으로 바라보고 기소하라"고 촉구했다.

단체는 기자회견을 마치고 검찰청에 항의문을 전달했다.

또 이날부터 오 전 시장 기소를 촉구하는 1인 시위를 진행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18일 오전 오거돈 성폭력사건 공동대책위원회가 오거돈 전 부산시장의 기소를 촉구하는 신호등 퍼포먼스를 진행하고 있다.2021.1.18/뉴스1 노경민 기자©
18일 오전 오거돈 성폭력사건 공동대책위원회가 오거돈 전 부산시장의 기소를 촉구하는 신호등 퍼포먼스를 진행하고 있다.2021.1.18/뉴스1 노경민 기자©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