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단독]박영선 장관 내일 서울시장 후보 출마 선언

머니투데이
  • 세종=최우영 기자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480
  • 2021.01.18 19: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2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8일 오전 서울 마포구 크레이드인터내셔널에서 중소기업인들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8일 오전 서울 마포구 크레이드인터내셔널에서 중소기업인들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MT단독 여당에서 가장 당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평가 받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9일 서울시장 후보 출마를 선언한다.

18일 정치권에 따르면 박영선 장관은 19일 서울시장 후보로 출마할 뜻을 밝힌 뒤 20일 이임식을 거쳐 장관직을 내려놓을 예정이다.

박 장관은 그동안 민주당의 유력 후보 1순위로 꼽혔으나 중기부 장관직을 계속 수행하는 것과 시장출마 사이에서 오랜 기간 고민해왔다. 코로나19에 따른 경제위기 속에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지원 정책의 맥이 끊기는 데 대한 우려 때문이다. 이 때문에 당에도 중기부 장관직을 계속 하고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하지만 그동안 서울에 지역구를 둔 여당 의원들과 수차례 의견을 나누며 서울시민들의 애로사항, 실망감 등에 귀 기울이며 출마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3개월 앞으로 다가온 서울시장 선거판이 여당에게 불리하게 돌아가는 데 따른 것이기도 하다. 여러 여론조사에서 박 장관이 여권 후보군 중 부동의 1위를 달리고 있다. 안철수, 나경원 등 야권의 잠재 후보군과 붙을 경우에도 경쟁력을 갖춘 것으로 조사되고 있다.

박 장관은 18일 서울의 한 수출 중소기업 현장방문에서도 기자들과 만나 "1월 안에 출마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