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라스' 이봉원, '♥박미선'에 명품 지갑 선물한 이유는?

머니투데이
  • 임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19 10: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개그맨 박미선, 이봉원 부부 /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개그맨 박미선, 이봉원 부부 /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개그맨 이봉원이 아내 박미선에게 명품 지갑을 선물한 이유를 공개한다.

오는 20일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다 홀로 집에' 특집으로 꾸며져 이봉원, 여에스더, 테이, 쯔양이 출연한다. 스페셜 MC로 지상렬이 함께한다.

지난 2019년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짬뽕의 고수’에게 맛 수련을 받았다고 했던 이봉원은 "짬뽕집이 힘들었던 시기를 넘겼다"고 근황을 밝힌다. 그는 짬뽕집이 자리를 잡으면서 "다른 걸 해보자"는 마음이 들었다며 구상 중인 새 사업 아이템을 공개해 MC들의 걱정을 샀다고 전해진다.

또 천안에서 짬뽕집을 운영하며 홀로 생활 중인 이봉원은 아내와 떨어져 생활하며 관계도 좋아졌다고 털어놓는다. 특히 이봉원은 박미선에게 명품 지갑을 선물한 이유를 들려줘 현장 모두를 흐뭇하게 했다. 이봉원은 "바꾸지도 못하고 귀해 보이잖아~"라며 아내를 100% 만족하게 만드는 선물 선정 기준 2가지 팁을 공개할 예정이다.

이봉원의 옆자리에 앉은 여에스더는 아내를 무심하게 챙기는 모습을 엿본 뒤, 박미선이 이봉원에게 푹 빠진 이유를 알겠다고 고백하기도 한다. 또 녹화 내내 이봉원의 투명 가림막을 똑똑 두드리고, 끼어들기 만렙 신공을 선보여 웃음을 유발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