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전자 6개 가전, 한국표준협회 'AI+ 인증' 취득

머니투데이
  • 이정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1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유미영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무(좌)와 이상진 한국표준협회장(우)이 20일 수원시 영통구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에서 열린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유미영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무(좌)와 이상진 한국표준협회장(우)이 20일 수원시 영통구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에서 열린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84,000원 상승400 0.5%)는 생활가전 6개 제품이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AI+(에이아이플러스) 인증'을 취득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인증 받은 제품은 로봇청소기 '제트봇 AI' ,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냉장고, '그랑데 AI' 세탁·건조기, 무풍 에어컨 갤러리·벽걸이 와이드 등 총 6개로, 국내 가전업계 중 가장 많다.

AI+ 인증은 한국표준협회가 ISO(국제표준화기구)와 IEC(국제전기기술위원회) 국제표준에 근거해 AI(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제품의 품질을 평가하는 것에 초점이 맞춰졌다. 삼성전자 가전은 신뢰성과 기능 적합성, 보안성 등의 SW(소프트웨어) 테스트를 모두 통과했다.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21'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제트봇 AI는 로봇청소기 중 세계 최초로 인텔의 AI 솔루션이 적용됐다. LiDAR(라이다) 센서와 3D 센서를 모두 적용해 한층 진화된 주행능력을 자랑한다.

'그랑데 AI' 세탁·건조기는 흐린 날, 미세먼지 많은 날 등 날씨 변화에 따라 최적의 코스를 추천해준다. 패밀리허브 냉장고는 2016년 업계 최초로 AI와 IoT(사물인터넷) 기능을 적용시킨 제품으로, 내부 카메라를 통해 냉장고 안에 있는 2100여 가지 식품을 자동 인식한다.

유미영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무는 "삼성전자는 패밀리허브 냉장고와 그랑데 AI처럼 기존에 없던 혁신 AI 가전으로 업계를 선도해왔다"며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을 최적화한 다양한 AI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