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정애 "올해, 탄소중립 시작되는 역사적 전환점"

머니투데이
  • 세종=박경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2 14: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박정호 기자 = 한정애 신임 환경부 장관이 22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 현충탑을 찾아 참배 후 대기하던 수소차량을 타고 출발하고 있다. 2021.1.22/뉴스1
(서울=뉴스1) 박정호 기자 = 한정애 신임 환경부 장관이 22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 현충탑을 찾아 참배 후 대기하던 수소차량을 타고 출발하고 있다. 2021.1.22/뉴스1
한정애 신임 환경부 장관이 22일 "올해는 탄소중립 전환이 본격 시작되는 역사적 전환점이자 문재인정부 기후·환경정책의 체감 성과가 창출되는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비대면 취임식에서 "어제 새벽 취임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도 첫 행정명령을 통해 파리협약에 재가입해 신기후체제에 힘을 실음으로써 전 세계가 함께 기후변화로 인한 파국을 막기 위한 힘찬 발검을 내딛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 장관은 정책 방향으로 △탄소중립 이행기반 구축 △국민에게 희망이 되는 환경정책 성과 △포용적 환경서비스 제공 등을 제시했다.

그는 "지난해 미세먼지 농도 저감 등 환경정책 성과가 창출된 분야는 개선 추이를 가속화하겠다"며 "그린뉴딜, 탈플라스틱 등 핵심과제에서 체감 성과를 창출해 국민에게 희망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한 장관은 이어 "기후위기, 환경오염, 화학물질 등으로 취약계층에 피해가 집중되지 않도록 환경 안전망을 구축하겠다"며 "연과 인간의 공존 방식을 찾는 등 포용적 환경서비스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의 초격차에 삼성이 당하다"…'美日 밀월' TSMC의 역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