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N초점] 같은 듯 다른 '윤스테이'…나영석표 힐링 또 통했다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3 07: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vN '윤스테이' © 뉴스1
tvN '윤스테이'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나영석 PD가 내놓은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윤스테이'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제대로 사로잡는 데에 성공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바깥 활동을 자제하는 분위기 속에서 안방에 소소한 힐링을 선사하고 있다는 평이다.

'윤스테이'는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 최우식이 자연이 어우러진 한옥에서 게스트하우스를 운영하며 외국인들을 초대하는 한옥 체험 리얼리티다. 지난 8일 방송을 시작했고, 방송 2회 만인 지난 15일 전국 유료 가구 기준 10.2%(닐슨코리아 제공)의 시청률을 기록하면서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윤스테이'의 포맷만 놓고 봤을 때는 완전히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이라고는 말하기는 어렵다. 게스트하우스를 연다는 점은 지난 2019년 방송된 나영석 PD의 예능 '스페인 하숙'을 닮았고, 프로그램 자체로는 '윤식당' 시리즈의 궤를 같이하기 때문이다. 다만 달라진 부분이 있다면, '윤스테이'는 한국에서 게스트하우스를 열고 외국인들을 손님으로 초대한다는 점이다.

'윤스테이'의 이러한 변화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이 크기도 했다. 이에 대해서 나영석 PD는 직접 1회 방송에서 "원래 작년 초에 '윤식당'을 하려고 했다"라며 "그런데 코로나19가 심해지면서 포기를 했고 겨울이 되면 나아지겠지해서 (하반기에 해외로) 가려고 했는데 상황이 나아지지 않았다"라고 설명했다.

그렇게 해외에서 윤여정이 식당을 운영하는 모습을 담던 '윤식당' 시리즈는 한옥 게스트 하우스를 운영하는 '윤스테이'로 변화했다.

tvN '윤스테이' © 뉴스1
tvN '윤스테이' © 뉴스1

코로나19로 인한 상황을 의식하듯 '윤스테이'는 제작과 방송에 있어서도 조심스러운 자세를 유지하려고 노력했다. 촬영지인 전라남도 구례군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2단계로 격상된 후에는 출연진과 외국인 투숙객 모두 코로나19 검사 진행 후 음성 판정을 받아야지만 촬영에 임할 수 있도록 진행했다.

'윤스테이'는 또한 방송이 시작하기 전 "모든 국민이 가능하면 집에 머물러야 하는 이 시기에, 외부 활동이 주가 되는 콘텐츠를 선보이게 되어 송구스러운 마음입니다"라며 "하루빨리 이 위기의 터널을 잘 지나, 따뜻한 봄날의 나들이가 가능하길 기대합니다"라고 자막을 띄웠다.

이러한 과정을 거쳐 탄생한 '윤스테이'는 '한옥'이라는 소재로 기존의 프로그램들과는 차별회된 모습을 보여주려 했다. 또 기존의 '윤식당' 출연진 외에도 최우식이 새롭게 합류하면서 활기를 불어넣었다는 평이다.

하지만 무엇보다 '윤스테이'의 가장 큰 매력을 꼽으라면 나영석 PD만의 특색있는 '힐링 예능'이라는 점이다. 나영석 PD는 '여름방학', '삼시세끼' 시리즈, '숲속의 작은 집', '윤식당' 시리즈를 통해 드러내 왔던 소위 '나영석표 힐링'을 '윤스테이'에 고스란히 녹여냈다.

앞서 '윤스테이'를 연출 중인 김세희 PD도 방송을 앞두고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삶이 팍팍해지고 모두가 지쳐가고 있는데, 마음의 여유를 잃고 힘들어하시는 분들이 아름다운 자연과 한옥의 미, 그리고 그 안에 피어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보고 즐기며 잠시나마 웃음과 마음의 안식을 되찾으셨으면 좋겠습니다"라는 바람을 전한 바 있다.

'윤스테이'는 그렇게 '윤식당'과 '스페인 하숙'의 포맷을 절묘하게 섞은 어디선가 본 듯한 느낌을 주면서도 '한옥'이라는 소재로 '익숙한 새로움'이라는 매력을 만들어냈다. 여기에 '나영석표 힐링'이 곁들어지면서 '윤스테이'는 시청자들의 마음을 꽉 사로잡았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지쳐있는 안방의 시청자들에게 '윤스테이'가 앞으로 또 어떤 힐링 에너지를 선사하게 될지 기대를 모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