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국악기로만 창작음악을…' 6회 청춘열전 출사표 개최

머니투데이
  • 배성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4 09:3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롯데장학재단과 노름마치예술단이 공동 개최

'국악기로만 창작음악을…' 6회 청춘열전 출사표 개최
젊은 국악인을 발굴하는 창작국악 경연대회 ‘청춘열전 출사표’가 6회째를 맞아 장학생 선발과 경연대회를 함께 진행한다.

오는 4월 18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하는 청춘열전 출사표는 롯데장학재단과 노름마치예술단이 공동 개최하는 행사로 젊은 국악인들을 발굴하고 활동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해준다. 다른 창작국악 경연대회와는 달리 청춘열전 출사표는 국악기만을 사용해 창작음악을 선보인다.

김주홍 청춘열전 출사표 총감독은 “전통음악의 정체성을 갖고 창작음악을 하게 하는 것이 우리 경연대회의 핵심요소”라고 설명했다.

최종 선발된 신진 국악인들에겐 장학 부문 6000만원, 경연 부문 6000만원 등 총 1억 2000만 원의 장학금 및 상금을 수여한다.

결선에 오르는 두 팀에게는 2022년 홍대 야외무대에서 개최되는 ‘제 8회 흥 페스티벌’에서 음악을 선보일 수 있는 특전이 부여된다. 지난 다섯 번의 청춘열전 출사표를 진행하는 동안 롯데장학재단에서 지원한 장학생 및 경연팀은 총 60여명(팀)에 달한다.

장학 부문은 총 두 차례에 걸쳐 심사가 이뤄지며 최종 선발된 12인에게 장학금 500만원이 수여된다. 경연은 총 세 차례의 심사로, 최종 결선 경연은 11월 14일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진행된다. 결선에 오른 8팀에게 대상 2000만원, 금상 1000만원 등 상금을 수여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