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GS홈쇼핑 대표 "김새롬 발언 무거운 책임감…'쇼미더트렌드' 잠정 중단"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4 17: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GS 홈쇼핑 홈페이지
/사진제공=GS 홈쇼핑 홈페이지
GS홈쇼핑이 지난 23일 생방송 도중 발생한 방송인 김새롬의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김호성 GS홈쇼핑 대표이사는 24일 GS SHOP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23일 밤 쇼미더트렌드 방송과 관련해 사과한다"고 밝혔다.

김새롬은 지난 23일 홈쇼핑 방송 도중 "그것이 알고 싶다가 끝났나?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라며 "얼른 OOO(홈쇼핑에서 파는 제품 이름)를 사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지난 2일 '정인이 사건'을 최초 보도한 후 해당 사건에 추가 보도가 예정돼 있었다.

김 대표는 "방송 중 출연자의 적절치 못한 발언으로 고객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실망스러움을 드렸다"며 "GS홈쇼핑은 이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고 했다.

그는 "고객님과 공감하고 함께하는 방송으로 거듭나기 위해 해당 프로그램의 잠정중단을 결정하고 제작시스템 등 전 과정을 점검해 이런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시 한 번 고객들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머리숙여 사과 드린다"고 덧붙였다.

방송인 김새롬이 11일 오후 서울 GS강서N타워에서 열린 GS샵, 4대 패션 브랜드 리뉴얼 기념 ‘G패션 나이트’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임성균 기자 tjdrbs23@
방송인 김새롬이 11일 오후 서울 GS강서N타워에서 열린 GS샵, 4대 패션 브랜드 리뉴얼 기념 ‘G패션 나이트’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임성균 기자 tjdrbs23@

방송 후 시청자들의 질타가 이어지자, 김새롬도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에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해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긴다"며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다"고 적었다.

이어 "여러분이 올려주시는 댓글을 읽으면서도 많은 것을 통감하고 있다"며 "질타와 댓글을 하나하나 되새기며 오늘 저의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文 "기업 소통" 일주일만에…靑 1호 만남은 삼성 반도체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