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국투자신탁운용, 서울오피스 투자 부동산펀드 출시

머니투데이
  • 정인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5 11: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투자신탁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은 서울 중구 소재 CJ제일제당센터와 구로구 소재 디큐브시티 업무시설에 투자하는 ‘한국투자서울오피스포트폴리오부동산투자신탁(재간접형)’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 펀드는 오는 28일까지 한국투자증권에서 단독 판매한다. 최소 가입금액은 500만원이고 모집 규모는 약 581억원이다.

이 펀드는 CJ제일제당센터와 디큐브시티 업무시설에 각각 투자하는 2개 펀드의 1종 수익증권을 편입한다. 1종 수익증권은 2, 3종 수익증권 대비 배당금을 우선적으로 수취할 수 있는 권한을 가진다.

2010년 11월에 준공된 CJ제일제당센터는 서울시 중구 동호로(쌍림동)에 위치해 있다. 지하5층 지상20층 규모의 오피스 빌딩으로 연면적은 8만400.8㎡(약 2만4317평)다. CJ그룹의 핵심 계열사인 CJ제일제당과 CJ ENM이 연면적의 98.5%를 사용하고 있다. 2027년 10월까지 장기 임대차 계약이 돼 있다.

2011년 8월에 준공된 디큐브시티는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신도림동)에 위치해 있다. 백화점·호텔·업무시설·아트센터 총 4개 부분이 결합된 복합시설로 연면적 22만9988㎡(약 6만9571평, 지하8층~지상42층)이다.

‘한국투자서울오피스포트폴리오부동산펀드’는 이 중 4만2389㎡(약 1만2823평, 지상 9층~25층)에 해당하는 업무시설에 투자한다. 2023년 5월까지 대성산업가스가 임차인 유치와 건물 관리를 책임지는 마스터 리스(Master Lease) 계약이 돼 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