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경원, '성추행' 김종철 사퇴 "민주당과 확연히 다른 모습"

머니투데이
  • 박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5 11: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나경원 전 의원./사진=뉴스1
나경원 전 의원./사진=뉴스1
국민의힘 소속 나경원 전 의원이 25일 김종철 정의당 대표가 성추행으로 사퇴한 것을 두고 "더불어민주당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을 보여줬다"고 밝혔다.

나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김 대표의 사퇴 소식 충격이다. 전임 서울시장 성추행에 이어 이번에는 정의당 대표라니, 참담하다"며 "민주당이 전혀 민주적이지 않고, 정의당마저 정의와 멀어지는 모습에 국민의 마음은 더욱 쓰라릴 것"이라고 전했다.

나 전 의원은 "다만 이번 사건을 대하는 정의당의 태도와 대응 과정만큼은 매우 적절했다고 생각한다"며 "당 대표라는 신분에도 불구하고 즉각적이고 체계적인 조사를 피할 수 없었으며, 신속하게 엄중한 결정을 내렸다. 피해자를 피해호소인으로 낙인찍어 집단적 2차가해를 저지른 민주당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다시 한번 이번 서울시장 선거의 중요성과 함의를 생각하게 된다. 인권과 진보를 외쳐온 이들의 이중성과 민낯을 더 이상 두고만 볼 수 없다"며 "다시 한번 피해자분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했다.

김 대표는 이날 같은 당 소속 장혜영 의원에 대한 성추행 사건으로 당대표직에서 사퇴했다. 당 대표에 취임한 지 3개월여만이다. 배복주 정의당 부대표는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이 사건은 다툼의 여지가 없는 명백한 성추행 사건으로, 다른 누구도 아닌 당 대표의 성추행 사건이라는 심각성에 비춰 무겁고 엄중한 논의가 진행됐고 신속한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