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N컷] '어서와' 빌푸, 두 달 한국살이 후 출국 "치킨 못 먹어 아쉬워"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5 11: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에브리원 © 뉴스1
MBC에브리원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핀란드 빌서방' 빌푸가 두 달간의 한국살이를 마치고 출국한다.

28일 오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특별판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에서는 한국살이 27년 차 핀란드 출신 레오, 한국살이 6년 차 멕시코 출신 크리스티안이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출국을 앞둔 빌푸의 마지막 한식 먹방이 공개된다. 지난 10월, 자가격리 당시부터 한국 치킨의 매력에 빠진 빌푸는 "핀란드에 가면 한국 치킨을 못 먹는다"며 아쉬워했다. 빌푸는 그동안 한국에서 먹었던 치킨 브랜드들의 이름을 줄줄 외우며 맛 리뷰에 나섰다. 전문가를 방불케 하는 빌푸의 모습에 출연진들은 "치믈리에 같다"며 놀라워했다고.

한편 출연진들도 '출국 전 꼭 먹고 싶은 한식 리스트'를 언급했다고. 딘딘은 "캐나다 유학 당시 한국 치킨 맛을 찾을 수 없어 힘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알베르토는 "외국인들이 KFC를 '코리아 프렌즈 치킨'이라고 말할 정도"라며 한국 치킨의 맛을 극찬했다. 또한 크리스티안은 "멕시코에 가면 김치찌개가 그립다"며 특별한 한식 사랑을 뽐냈다. 모두의 침샘을 자극한 빌푸의 치킨 먹방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핀란드 먹신 빌푸의 치킨 먹방은 오는 28일 오후 8시30분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