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스닥 최고치 경신…공매도에 美개미들 분노 '140% 폭등'한 주식

머니투데이
  • 뉴욕=이상배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3,870
  • 2021.01.26 07: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뉴욕마감]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가 13일 아이폰12를 선보이고 있다./ AFP=뉴스1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가 13일 아이폰12를 선보이고 있다./ AFP=뉴스1
뉴욕증시가 혼조세로 장을 마쳤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내린 반면 S&P(스탠다드앤푸어스) 500 지수와 나스닥종합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애플 등 대형 기술주들이 이번주 내놓을 실적에 대한 기대 덕분이다.

비디오게임 소매주 게임스탑은 개인투자자들이 공매도 세력에 역공을 가하면서 주가가 장중 140%나 폭등하는 진풍경이 벌어졌다.



이번주 애플·테슬라·MS·넷플릭스 실적 발표


25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블루칩(우량주) 클럽인 다우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36.98포인트(0.12%) 내린 3만960.00으로 거래를 마쳤다.

반면 대형주 위주의 S&P 500 지수는 13.89포인트(0.36%) 상승한 3855.36, 나스닥지수는 92.93포인트(0.69%) 뛴 1만3635.99에 마감했다.

오는 27일 실적 발표를 앞둔 애플이 지난해 4/4분기 실적에 대한 기대 속에 2.8% 올랐다. 같은 날 실적을 내놓을 테슬라도 4% 뛰었다. 이번주 MS(마이크로소프트), 넷플릭스, 캐터필러, 보잉, 맥도날드 등도 실적을 발표한다.

웨드부시의 댄 아이브스 상무는 "월가는 애플의 실적이 기존 전망치를 가볍게 뛰어넘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올해 아이폰 판매량은 종전 예상치인 2억2000만대를 넘어 2억4000만대 가까이 이를 것"이라고 밝혔다.

게임스탑은 개인투자자들의 집중 매수에 공매도 세력의 환매수(숏커버링)가 겹치면서 주가가 장중 140%나 뛴 뒤 결국 18% 오른 채 마감했다.

행동주의 투자자의 이사회 합류 소식에 게임스탑의 주가가 오르자 공매도 세력이 손실을 줄이기 위해 환매수에 나선 게 발단이다. 이 때문에 주가가 더 뛰자 온라인 커뮤니티인 '레딧'을 중심으로 개인투자자들이 게임스탑 매수를 독려하면서 주가가 천정부지로 치솟았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게임스탑을 공매도했던 세력의 투자손실은 약 60억달러에 달한다.

뉴욕=AP뉴시스/ 1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꼭대기에 코로나19 희생자를 추모하는 붉은색 조명이 켜져 있다. 2021.01.20.
뉴욕=AP뉴시스/ 1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꼭대기에 코로나19 희생자를 추모하는 붉은색 조명이 켜져 있다. 2021.01.20.



전 세계 1억명이 코로나 걸렸다…77명 중 1명꼴


전 세계의 코로나19(COVID-19) 누적 확진자는 1억명을 넘어섰다.

글로벌 통계사이트 월도미터스(worldometers)에 따르면 한국시간 기준으로 26일 오전 6시 전 세계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억14만8000명에 달했다.

2019년 12월31일 중국 우한에서 첫번째 환자가 공식 보고된 이후 약 13개월 만이다.

세계은행(WB)이 추계한 전 세계 인구가 76억7000만여명임에 비춰볼 때 1.3%, 77명 가운데 한 명꼴로 코로나19에 감염된 셈이다.

전체 감염자 가운데 미국이 2574만1500여 명으로 4분의 1을 차지했고 인도가 1067만7700여 명, 브라질이 885만100여 명으로 뒤를 이었다.

△러시아(373만8600여 명) △영국(366만9600여 명) △프랑스(305만7800여 명) △스페인(269만7300여 명) △이탈리아(247만5300여 명) △터키(243만5200여 명) △독일(215만2900여 명)도 10위권 내에 들었다.

한국은 7만5500여 명으로 86번째다.

전 세계에서 코로나19로 세상을 떠난 이는 214만6000여 명으로 집계됐다.

미국 42만9800여 명, 브라질 21만7100여 명, 인도 15만3600여 명, 멕시코 14만9600여 명 등의 순으로 희생자가 많이 나왔다.

나스닥 최고치 경신…공매도에 美개미들 분노 '140% 폭등'한 주식



모더나 "영국·남아공 변종에도 백신 효과 있다"


미국 제약사 모더나는 자사의 코로나19 백신이 영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발견된 변이 바이러스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 소식에 모더나 주가는 12%나 급등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모더나는 이날 성명을 통해 "백신에 대한 임상 전 시험에서 현재까지 알려진 변이 바이러스를 막을 수 있는 중화 항체가 생성됐다"고 발표했다.

특히 영국발 변이 코로나19의 경우 백신의 효과가 기존 바이러스와 차이가 없었다고 전했다.

모더나는 자사의 코로나19 백신을 권고된 투약 방식대로 2회 접종하면 변이 코로나19에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모더나는 이 백신이 앞으로 나올 수도 있는 다른 변이 코로나19에 대해서도 항체를 형성하는 데 효과적일지 여부는 계속 시험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남아공발 변이 코로나19에 대한 백신의 효과를 알아보기 위한 임상시험을 조만간 시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모더나는 영국·남아공발 변이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임상시험 결과를 학술논문 사전 공개 사이트 '바이오아카이브'(Biorxiv.org)에 게재할 예정이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