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헤지펀드 '멜빈캐피털' 백기투항…게임스탑 120% 폭주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8 03: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미국 뉴욕 맨해튼에 있는 게임스탑 매장 앞으로 사람들이 지나가고 있다. © AFP=뉴스1
미국 뉴욕 맨해튼에 있는 게임스탑 매장 앞으로 사람들이 지나가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신기림 기자 = 헤지펀드 '멜빈캐피털'이 게임소매업체 '게임스탑' 주식을 놓고 영미권의 아마추어 개인투자자(개미)들과 벌인 전쟁에서 백기투항했다.

27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멜빈캐피털은 수 십억 달러의 손실 끝에 게임스탑 주가 하락에 베팅하는 공매도 물량을 청산했다.

뉴욕 소재 헤지펀드인 멜빈캐피털은 게임스탑의 광풍을 주도한 개미들이 최대의 적으로 삼은 표적으로 알려졌다.

멜빈캐피털이 사실상 나가 떨어졌다는 소식에 게임스탑 주가는 또 다시 광속으로 날아 올랐다.

뉴욕시간 기준 27일 오후 1시 23분 기준 게임스탑 주가는 전장 대비 126.31% 폭등해 334.89달러를 기록중이다. 올해 들어 1500% 폭주한 것이다. 시가총액은 200억달러를 넘겨 역대 최고다.

영미권 개미들이 집결하는 '레딧'의 주식공유 온라인 커뮤니티인 '월스트리트베츠'에서는 실시간으로 게임스탑 주식이나 콜옵션을 매수했다는 인증글이 올라오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