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LGU+, 전국 30개 매장에 키오스크 도입…'비대면 3분 개통'

머니투데이
  • 김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8 09: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LG유플러스 직영점, 롯데하이마트, GS25, 홈플러스 등 전국 30여개 매장 도입…유심 개통, 요금 조회·납부

/사진제공=LG유플러스
/사진제공=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전국 주요 30여개 오프라인 매장에 'U+키오스크'를 도입한다고 28일 밝혔다.

U+키오스크는 매장 방문고객이 간단한 본인확인만으로 유심개통을 비롯해 요금 조회·납부 등 복잡한 통신업무를 스스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직원과 직접 소통하기 어려운 외국인을 위한 영어 지원 기능도 탑재했다.

LG유플러스는 U+키오스크를 전국 주요 LG유플러스 직영점과 롯데하이마트, 홈플러스, GS25 등 총 30여개 매장에 도입해 시범 운영 중이다. 고객 반응 및 매장 업무 효율성을 고려해 연내 추가 확대를 검토할 예정이다.

먼저 자급제폰 또는 중고폰으로 개통을 원하는 고객은 U+키오스크가 설치된 매장에 방문해 비대면으로 약 3분만에 요금제 가입 및 유심 개통을 할 수 있다. 간단한 휴대폰 및 신용카드 ARS 본인인증 과정을 거친다. LG유플러스는 자급제폰 또는 알뜰폰 유심 구매가 가능한 대형마트와 편의점에도 U+키오스크를 도입했다고 설명했다.

요금 수납 등 통신업무도 고객 스스로 손쉽게 처리가 가능해졌다. 이를 통해 매장 측면에서도 반복되는 업무처리 비중이 감소하며 대면 상담을 원하는 고객을 위한 업무 효율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매장과 고객 특성을 고려해 자사 매장에 설치된 U+키오스크는 LG유플러스 기능을, GS25와 홈플러스는 알뜰폰 기능을 제공하고, 롯데하이마트는 LG유플러스 및 알뜰폰 기능을 모두 제공한다. 알뜰폰은 현재 'U+알뜰모바일'을 지원하고 있다. LG유플러스 기능을 지원하는 U+키오스크에는 1분기 내 요금제 변경, 번호 변경, 청구서 변경 등 기능이 추가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고객 혜택 차원으로 U+키오스크를 통해 유심을 개통하는 고객 대상 2월 말까지 유심 구매비용을 무료 제공키로 했다.

김남수 LG유플러스 디지털사업담당(상무)는 "앱이나 웹사이트를 통해 비대면으로 가능한 송금과 같은 단순 업무도 은행 ATM기기를 이용하는 고객이 많은 것과 같은 개념"이라며 "U+키오스크를 통해 통신생활에서도 비대면 생활화의 첫 걸음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0만원까지 본다"…네이버, 호실적에 또 장중 최고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