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원숭이 뇌에 칩 심은 머스크…생각만으로 비디오게임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02 16: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일론 머스크의 뇌신경과학 스타트업 '뉴럴링크'는 지난해 돼지의 뇌에 컴퓨터 칩을 이식했다. © AFP=뉴스1
일론 머스크의 뇌신경과학 스타트업 '뉴럴링크'는 지난해 돼지의 뇌에 컴퓨터 칩을 이식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정이나 기자 = 테슬라 최고경영자(COE) 일론 머스크가 창업한 뇌신경과학 벤처기업 뉴럴링크가 원숭이 뇌에 비디오 게임 칩을 이식했다고 블룸버그통신 등이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머스크 CEO는 이날 오디오 전용 소셜미디어 '클럽하우스'와 가진 인터뷰에서 원숭이 뇌에 생각만으로 비디오게임을 할 수 있도록 하는 작은 칩을 심었다고 밝혔다.

그는 "원숭이들이 서로 '마인드 퐁'(mind Pong)을 할 수 있을지 알아볼 것"이라고 말했다. 마인드 퐁은 신체를 사용하지 않은 채 뇌파를 읽는 것으로 제어하는 비디오게임을 뜻한다.

머스크 CEO는 실험중인 원숭이를 "행복한 원숭이"라고 부르면서 "불편하지도 않고 이상해 보이지도 않는다. 칩이 어디로 들어갔는지조차 안 보일 정도"라고 강조했다.

머스크는 약 한 달 뒤 비디오게임 칩을 이식한 원숭이의 모습을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뉴럴링크는 지난해엔 두뇌에 컴퓨터 칩을 심은 돼지 거트루드를 공개했다. 당시 뉴럴링크는 칩 이식법으로 인간질병인 알츠하이머, 척추손상 등을 치료하고 궁극적으로는 인공지능(AI)을 장착한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최태원도 떤다…올해도 국정 빠지고 기업만 남은 국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