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주IB투자, 지난해 누적영업익 631억…전년比 191%↑

머니투데이
  • 조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02 16:2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아주IB투자
/사진제공=아주IB투자
아주IB투자가 지난해 누적영업이익이 631억원으로 전년도 누적영업이익 217억원 대비 191% 증가했다고 2일 밝혔다. 설립 후 사상 최대 영업이익 기록이다.

이번 호실적은 올해 상장한 국내외 포트폴리오들이 우수한 성과를 보인 데 기인했다. 국내에선 박셀바이오 (103,700원 상승2600 -2.5%), 영림원소프트랩 (14,350원 상승200 1.4%), 포인트모바일 (26,200원 상승1450 5.9%), 고바이오랩 (33,550원 상승50 -0.1%) 등 9개사가 코스닥에 상장했고, 미국에서는 Kymera, Seer, ATEA pharmaceuticlas 등이 나스닥에 입성하며 이익에 기여했다.

올해 전망도 밝다. 국내에선 이미 상장한 씨앤투스성진 (22,750원 상승500 -2.1%)을 비롯해 야놀자, 카카오키즈, 크래프톤 등 기대를 모으는 포트폴리오를 비롯해 약 20여개사가 IPO(기업공개)를 준비중이다. 미국에서도 이미 투자한 포트폴리오들 가운데 적어도 3~4개사가 올해 중 IPO가 가능할 전망이다.

김지원 대표이사는 "투자이익의 약 30% 이상이 해외투자성과에서 기인해 해외투자확대의 결실이 보이고 있다"며 "국내와 해외, VC와 PE를 아우르는 투자로 균형 있는 수익구조를 만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다수의 포트폴리오 IPO가 예정돼 있는 올해 뿐 아니라 중장기적으로도 안정적인 성장세를 유지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정의선 선구안 통했다"…동남아 우버 '그랩' 상장에 대박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