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충남교육청노조, 새내기공무원 위한 업무매뉴얼 노사공동TF 운영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02 17: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충남교육청노동조합(이하 충교노)과 충남교육청은 1일 전국 시?도교육청 최초로 노사가 손을 잡고 ‘새내기 교육행정 공무원을 위한 업무 매뉴얼 TF’를 구성?운영하기로 했다.© 뉴스1
충남교육청노동조합(이하 충교노)과 충남교육청은 1일 전국 시?도교육청 최초로 노사가 손을 잡고 ‘새내기 교육행정 공무원을 위한 업무 매뉴얼 TF’를 구성?운영하기로 했다.© 뉴스1
(내포=뉴스1) 최현구 기자 = 충남교육청노동조합(이하 충교노)과 충남교육청은 1일 전국 시·도교육청 최초로 ‘새내기 교육행정 공무원을 위한 업무 매뉴얼 TF(태스크 포스)’를 구성·운영하기로 했다.

충교노는 후배들을 위해 선배들이 할 수 있는 최선의 도움의 방식을 연구한 끝에 전체적인 업무를 아우르고 실제 현장에서 실질적인 업무를 몸소 겪은 선배들이 알려주는 ‘친절하고 따뜻한’ 엄마와 같은 심플하면서 핵심만 짚은 실질적인 안내서가 필요하다는 인식에서 TF 운영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충교노는 성공적 운영을 위해 1월 말 충남교육청에 TF를 공동 추진하자고 제안하게 됐고 충남교육청이 노조의 제안을 전격 수용하면서 TF구성 및 운영이 1주일도 안 돼 TF 발대식까지 가졌다.

이번 TF는 충남교육청은 물론 전국 시?도교육청 중 유례가 없는 독특하고 신선한 사례로 공공기관 노사협력의 새로운 모델이 될지 관심을 모은다.

TF는 충교노가 주축이 되어 주최·주관하며 제작협의는 물론 자료 인쇄·배포까지 모두 노동조합이 주체가 되어 운영한다.

사측인 충남교육청은 TF에 위촉된 조합원들의 참여를 수월하게 하기 위해 공문을 시행하고 장소 제공 및 상시학습 인정, 우수직원 표창까지 지원하기로 했다.

이관우 충남교육청노동조합 위원장은 “이제 막 공직에 첫 발을 딛는 새내기 공무원들의 애환과 눈물을 아는 것은 그 길을 거쳐 온 선배들 뿐”이라며 “그 눈물을 닦아주는 엄마의 심정으로 이번 TF를 운영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충교노는 노사협력 TF 사례를 이번 한번으로 그치지 않고 다른 주제까지 확장해 조합원들에게 다양하고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TF를 구성,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文 "위기극복 넘어선 회복·재건…우리는 분명 해낼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