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N컷] '안녕? 나야' 최강희x김영광, 웃음 가득 첫 만남 포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05 09: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안녕? 나야!' © 뉴스1
KBS 2TV '안녕? 나야!'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안녕? 나야!' 최강희, 김영광의 첫 만남 현장이 포착됐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안녕? 나야!'(극본 유송이/ 연출 이현석) 측은 5일 최강희와 김영광의 스펙터클한 유치장 첫 만남을 담은 스틸컷을 공개했다.

'안녕? 나야!'는 연애도 일도 꿈도 모두 뜨뜻미지근해진 37살의 주인공 반하니(최강희 분)에게 세상 어떤 것도 두렵지 않았고 모든 일에 뜨거웠던 17살의 내(이레 분)가 찾아와 나를 위로해주는 판타지 성장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공개된 스틸컷에는 반하니와 한유현(김영광 분) 두 사람 모두에게 그야말로 인생의 흑역사에 해당하는 모습이 담겨 웃음을 자아낸다. 오징어 탈을 쓴 반하니의 우스꽝스러운 모습과, 일명 바바리맨 차림으로 억울함을 한껏 표출하고 있는 재벌3세 한유현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쇠창살을 사이에 두고 못 볼 것을 보았다는 듯 서로를 바라보는 두 사람의 모습은 이들에게 펼쳐질 앞날에 대해 더욱 기대를 모으게 만든다. 조아제과 계약직 직원으로 인생의 비수기를 살고 있는 반하니와, 하고 싶은 것만 하고 살았던 자유로운 영혼의 재벌3세 한유현의 운명적 첫 만남이 앞으로 어떤 스토리를 써내려갈지 호기심을 높인다.

제작진은 "하니와 유현의 첫 만남은 다른 드라마에서도 보지 못했던 강렬하고 코믹한 만남이 될 것"이라며 "이 사건을 계기로 이 둘이 앞으로 전개에서 계속해서 얽히고설키며 시청자분들에게 큰 웃음과 힐링을 선사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안녕? 나야!'는 오는 17일 처음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성장페달 스톱 없는 치킨산업...빅3, 1조 팔아 2000억 남겼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