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원광대, 최신 가상해부실습 시스템 도입

대학경제
  • 임홍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05 09:3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원광대, 최신 가상해부실습 시스템 도입
원광대학교는 최근 의과대학·치과대학·한의과대학 등 의학계열 학생들의 해부학 교육 지원을 위해 최신 가상해부실습테이블을 도입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도입된 가상해부실습테이블은 미국에서 제작된 '가상해부 시뮬레이터'로 실물 크기의 입체적인 인체영상을 학생들이 직접 터치해 자르고 분리하며 생생하게 관찰할 수 있어 세계 여러 의과대학에서 활용되고 있다.

우리나라에는 이 같은 시스템을 구축한 의과대학이 많지 않은 가운데 원광대는 의학계열 교육환경 개선을 목적으로 시스템 도입을 추진해 올해 1학기부터 운영에 들어갈 준비를 마쳤다.

이에 따라 의학계열 학과에서 해부학교육을 위해 운영되는 인체해부실습 및 해부모형실습에 가상해부실습테이블 활용 강의가 더해지면 관련 학과생들이 더욱 효과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실제 해부를 할 수 없는 간호 및 보건계열 학생들도 가상해부실습테이블 활용 강의를 통해 인체구조를 3차원적으로 이해할 수 있게 된다.

의과대학 김민선 학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대학이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학생의 교육을 지원할 수 있어 기쁘다. 이 같은 지원 덕분에 학생이 졸업 후 더욱 훌륭한 의료인이 될 것"이라며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우수인재 육성차원 뿐만 아니라 자유학기나 학과 탐방 등 지역사회 청소년들의 진로 체험에도 실질적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시 전문가들 "공매도보다 ○○을 봐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