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축구스타 성폭행 의혹' 선수는 "사실무근", 구단은 "확인 중"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24 11: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리그 공인구.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K리그 공인구.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국가대표 출신 유명 프로축구 선수가 초등학교 시절 후배 선수를 성폭행했다는 주장이 나와 파문이 일고 있다.

뉴스1이 보도한 바에 따르면 법무법인 현 박지훈 변호사는 24일 "2000년 1월부터 6월까지 전남에 위치한 모 초등학교 축구부에서 피해자 C씨와 D씨를 향한 성폭력 사건이 일어났다. 가해자는 국가대표 출신 스타 플레이어 A선수와 광주지역 모 대학 외래교수인 B씨"라고 밝혔다.

이어 "A와 B는 당시 피해자를 불러내 구강성교를 강요했다. 마음에 들지 않을 경우 무자비한 폭행을 가했다. 현재 피해자들이 원하는 것은 가해자들의 진정성 있는 사과"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K리그의 A선수 소속팀 관계자는 스타뉴스와 통화에서 "선수 측은 구단에 사실무근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우리 역시 사실 관계를 확인하고 있다"는 입장을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기차 뛰어드는 샤오미·못뛰어드는 LG…무슨 차이?[차이나는 중국]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