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디지탈옵틱, 리빙스턴과 MOU 체결 “코로나19 수송키트 美 판매 돌입”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24 14: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디지탈옵틱 (503원 상승7 1.4%)은 최대주주인 노블바이오와 함께 미국 리빙스턴 그룹과 코로나19 수송키트 미국 판매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디지탈옵틱이 국내에 공급하고 있는 CTM(바이러스 검체채취 및 수송배지 키트)은 미국 내 제조 시설을 갖춰야 현지 판매가 가능하다. 따라서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디지탈옵틱은 리빙스턴 그룹과 코로나19 검체 수송키트 관련 제조시설 확대 투자, 인허가 등을 협업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디지탈옵틱은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받은 코로나19 검체 수송키트를 미국 전역에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1999년에 설립된 리빙스턴 그룹은 14개의 글로벌 계열사 등 다양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어 고객사들에게 전략적 비즈니스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리빙스턴 그룹 창립 파트너인 로버트 엘 리빙스턴은 2년 연속 재선된 루이지애나 공화당 의원이자 변호사 출신이다.

디지탈옵틱 관계자는 "코로나19 수송키트 미국 시장 진출에 미국 정부 관계자 등과 협업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며 "이번 MOU 체결을 통해 미국 내 제조시설을 설립하고 본격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은 최근 백신 접종에 속도를 내고 있지만 접종 이후에도 중화항체 진단키트를 활용해 항체 생성 여부를 확인해야 하는 만큼 스왑, 수송배지 등 검체 채취키트의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시총 20조' 카뱅 상장 소식에…20% 넘게 오른 기업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